"유혹하지 마세요" ...구리시 '수능생 구하기'
"유혹하지 마세요" ...구리시 '수능생 구하기'
  • 방동순
  • 승인 2016.11.18 16:17
  • 댓글 0

17일 저녁 유해업소 밀집지역에서 민관합동 청소년 보호 캠페인
   
백경현 구리시장이 수능일인 17일 저녁 경찰, 시민단체 등과 함께 청소년보호 캠페인을 벌이고 있다.

[시정일보 방동순 기자] 시험 끝난 아이들 유혹하지 마세요

구리시(시장 백경현)는 학교폭력대책지역협의회, 구리경찰서, 시민단체 등 민․관․경 합동으로 17일 수학능력시험을 마친 청소년들의 일탈을 방지하기 위한 유해환경 근절 합동캠페인을 전개했다.

시에 따르면 이날 캠페인에는 백경현 구리시장, 박영진 구리경찰서장을 비롯한 관계자들과 구리시의회 의원과 및 각 급 학교 관계자, 자율방범대, 기동순찰서, 법사랑위원회등 관내 기관단체와 시민단체 등 140여명이 참여하여 두 개조로 나뉘어 활동했다.

이번 캠페인에서는 청소년 유해환경에 대한 지도, 청소년 보호에 대한 시민참여 공감대를 형성해 청소년 유해환경을 근절하고 수능을 마친 청소년들의 해방감으로 인한 일탈을 방지하는데 그 목적이 있다.

이에따라 구리시 최대 번화가인 돌다리를 중심으로 청소년들이 청소년출입제한업소 등 유해환경에 노출되는 것을 사전에 예방하고 학교주변 및 번화가 노래방과 PC방 등에서 빈번하게 일어나는 청소년 흡연과 음주, 거리 배회 등 청소년 일탈 행위를 차단하는데도 중점을 두는 등 청소년 보호의식을 제고했다.

수험생을 둔 학부모 A씨는“해마다 치러지는 수능일에는 청소년들이 그동안의 긴장감과 스트레스에서 벗어나 일탈행위로 인한 사건 사고가 발생했던 전례가 있어 혹시나 내 아이도 그럴까 하는 걱정이 있었는데 민․관․경 합동으로 집중 예방지도를 한다니 다행이다”라며 반겼다.

백경현 시장은“유흥업소 영업자들이 부모의 입장에서 청소년에게 관심과 애정을 갖고청소년 탈선 예방에 적극 동참해 줄 것을 당부하고, 수능 이후에도 청소년들이 안전하고 건강하게 문화적인 여가를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한 지역사회 환경을 조성해 나가는데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