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정일보, 특별자치도
2017년 1123일(목요일)
편집 : 2017.11.23 목 16:03
> 뉴스 > 뉴스 > 서울시
     
조규영 부의장, 지구문학 가을호 ‘신인상’
시인 등단, 평소 “정치도 예술처럼, 삶을 자연처럼” 주장
2017년 09월 13일 (수) 10:53 문명혜 myong5114@sijung.co.kr
   
▲ 조규영 부의장

[시정일보 문명혜 기자] 서울시의회 조규영 부의장(더불어민주당ㆍ구로2)이 2017 지구문학 가을호에서 신인상을 수상하며 시인으로 등단했다.

등단작품은 <닮은소리> <다른아침> <사람의 세월>이다. 조규영 부의장의 필명은 ‘미산’으로 평소 ‘정치도 예술처럼, 삶을 자연처럼’을 주장해 왔다.

이번 작품을 심사한 진동규 심사위원은 “조규영 시인의 <닮은소리>를 읽으면서 넉넉한 공간과 여유만만한 선율에 읽는 동안 무척 반가웠다”면서 “이와함께 소리없는 운율로 시적 상상의 세계로 몰입시키는 아름다운 시선이 다가와 감동 또한 느껴지는데 시대정신이 듬뿍 담긴 격조있는 좋은 시가 기대된다”고 평했다.

조 부의장은 수상소감에서 “오래 전부터 소망했던 푸른 날의 꿈으로 피어날 새로운 꽃씨를 심었고, 시적 상상력의 나래를 소원했던 그 소녀가 30년이 지난 지천명에 이르러 구름속에 감춰진 별을 보는 눈을 떴다”며 시적인 소감을 전했다.

그러면서 “등단을 계기로 세상과 물아일체의 철학을 담아 정치를 예술처럼 삶을 자연처럼 시를 쓰며 아름답게 살 것을 다짐한다”고 말했다.

 

 

문명혜의 다른기사 보기  
ⓒ 한국시정일보(http://www.sijung.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한국시정일보  /  등록번호: 서울아 00309  /  등록일자: 2007년1월8일  /  제호 : 시정일보  /  발행인 : 주동담  /  편집인 : 주동담
발행주소 : 04410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남대로 43 (한남동 224-1)  /  최초발행년월일:2003년 12월5일  /  대표전화 : 02-798-5114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은진
Copyright 시정일보. all right reserved. mail to sijung1988@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