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정일보, 특별자치도
2017년 1213일(수요일)
편집 : 2017.12.12 화 18:08
> 뉴스 > 뉴스 > 자치구 | 강남구
     
시정일보/강남구, IoT 기반 종이팩 수거함 시범
내년부터 전국 최초 공공기관 23개소에 설치
2017년 12월 07일 (목) 15:44 정응호 jungho@sijung.co.kr

[시정일보] 강남구(구청장 신연희)가 5일 구청에서 사물인터넷(IoT) 기반 종이팩 분리수거 시범사업 협약을 체결하고 내년부터 전국 최초로 공공청사 23개소에 종이팩 수거함을 설치한다.

재활용 가치가 높은 우유, 음료 등 종이팩 포장재가 많이 배출되고 있지만 분리 배출되지 않고 생활쓰레기와 함께 버려져 종이팩 재활용률을 높이기 위해 추진한다.

협약식에서는 종이팩 생산자 ‘테트라팩’, 종이팩 사용자 ‘매일유업’, 사물인터넷(loT) 플랫폼 개발자 ‘오이스터 에이블’, 처리자 ‘강남구청’이 손잡고 재활용 활성화를 위한 사업에 나서기로 했다.

협약에 따라 구는 종이팩 수거함 시범사업 시행 및 유지관리비 등을 지원하고, 테트라팩은 종이팩 수거함을 구매한다. 매일유업은 참여 구민에 대한 보상을 지원하고, 오이스터에이블은 사물인터넷(IoT) 종이팩 수거함 설치 및 앱(APP) 관리를 담당할 예정이다.

구는 우선 2018년도에 구청 및 동 주민센터 23개소(23대)과 공동주택 3개단지(30대)에 종이팩 수거함을 설치할 계획이다. 참여구민의 기부 포인트가 쌓이면 연말에 나무를 심을 수 있는 공간을 찾아 숲을 조성하기로 했다.

종이팩 수거함에는 사물인터넷(IoT) 모듈이 들어있어 종이팩 바코드를 태그하면 팩 종류와 용량 등이 스마트 폰 앱에 전송된다. 사용 가능한 종이팩은 우유팩, 음료팩, 두유팩, 소주팩 등이다.

수거함 사용방법은 배출 주민이 먼저 핸드폰의 앱(APP)을 열고 종이팩에 있는 바코드를 인식시킨 후 수거함에 투입한다. 이어 핸드폰에 본인이 버린 수만큼 포인트가 적립돼 포인트가 쌓이면(종이팩 10개마다 3000원 상당) 매일유업 우유로 보상받거나 도시 숲 조성에 포인트를 기부할 수 있다.

구는 이번 시범사업이 성공을 거두면 수거함 설치를 민간영역으로 확대하고 1회용 컵 등 다른 제품 수거함 설치도 검토할 계획이다.

장원석 청소행정과장은 “그동안 재활용 가치가 높은 종이팩의 재활용률이 낮아 자원이 낭비되고 있었다”면서 “시범 사업을 계기로 자원 재활용이 활성화되고, 구민들의 참여가 대폭 늘어나기를 희망한다”라고 말했다.

정응호의 다른기사 보기  
ⓒ 한국시정일보(http://www.sijung.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한국시정일보  /  등록번호: 서울아 00309  /  등록일자: 2007년1월8일  /  제호 : 시정일보  /  발행인 : 주동담  /  편집인 : 주동담
발행주소 : 04410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남대로 43 (한남동 224-1)  /  최초발행년월일:2003년 12월5일  /  대표전화 : 02-798-5114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은진
Copyright 시정일보. all right reserved. mail to sijung1988@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