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설 맞이 물가안정 관리대책 추진
강동구, 설 맞이 물가안정 관리대책 추진
  • 방동순
  • 승인 2018.01.22 11: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동구, 1월 15일부터 3월 18일까지 물가안정 특별대책기간 지정
이해식 강동구청장.
이해식 강동구청장.

 

[시정일보 방동순 기자]구청 일자리경제과 내 물가대책 종합상황실 운영

강동구(구청장 이해식)가 최근 최저임금 인상과 함께 설 명절, 평창 동계올림픽 개최에 따른 서비스 물가 급증이 우려됨에 따라 명절 성수품 등 농축산물 안전 관리와 물가안정 종합대책을 마련했다.

구는 115일부터 318일까지를 물가안정 특별대책기간으로 지정하고 일자리경제과 내에 물가대책 종합상황실’(3425-5852)을 운영함으로써 중점 점검에 나선다.

구는 제수용, 선물용 농수산물에 대한 원산지 표시 및 축산물 취급업소에 대한 위생관리, 수거 검사, 축산물이력제 지도점검을 실시해 건전한 유통 구조를 확립하고 가격표시제 이행실태를 점검해 고객들이 안심하고 설 제수용품을 구입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설 특별점검 대상품목(사과, , 쇠고기 등 19개 품목)의 수급상황과 가격동향을 조사관리한다.

동시에 물가대책반을 운영해 명절대목을 노린 부당한 요금인상 업소에 대한 지도점검 및 불공정 거래행위에 대한 집중점검을 실시하는 등 설 물가안정에 적극 대처해 나가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