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로구의회, 부천시 옥길동 공영차고지 건립계획 재검토 강력요청
구로구의회, 부천시 옥길동 공영차고지 건립계획 재검토 강력요청
  • 정칠석
  • 승인 2018.02.13 1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의원 전원 서명으로 부천시 옥길동 공영차고지 건립계획 재검토 요청-

[시정일보 정칠석기자]구로구의회(의장 박용순)는 지난 12일 박용순 의장을 비롯한 소속 의원 16명 전원이 서명한 부천시 옥길동 공영차고지 건립계획 재검토 요청서를 부천시 및 부천시의회에 전달했다.

부천시는 공영차고지를 당초 옥길지구 내에 건립하고자 했으나 계획을 변경해 현재 서울특별시 구로구 항동 공공주택지구(8블럭)에서 50m 거리에 위치한 경기도 부천시 옥길동 531-7 일대에 공영차고지 건립을 추진하는 과정에 구로구민과 구로구가 배제돼 커다란 반향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구로구의회 소속 의원 전원서명으로 작성한 요청서는 숲세권을 지향하는 구로구 항동 공공주택지구 인근에 공영차고지를 건립하는 것은 항동지구 계획취지에 부합하지 않는다는 점을 강조함과 동시에 차고지 건립 추진시 구로구민과 관할 자치구인 구로구에 협의하지 않은 사실에 대해 지적하며 차고지 건립계획에 대한 재검토를 요청했다.

이날 구로구의회 박용순 의장은 “부천시의 공영차고지 건립 필요성에 대해서는 공감하는 바이나 차고지 건립시 구로구 항동주민의 소음, 매연 등의 피해가 심히 우려되므로 공영차고지 건립계획에 대한 재검토를 강력히 요청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