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대문구 행안부 장관과 투표소 현장 점검 펼쳐
동대문구 행안부 장관과 투표소 현장 점검 펼쳐
  • 주현태
  • 승인 2018.06.13 15: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부겸 행정안전부 장관 ‧ 강병호 동대문구청장 권한대행 등 참석
김부겸 행정안전부 장관(왼쪽 첫번째)이 강병호 동대문구청장 권한대행(왼쪽 두 번째)과 동대문구 투표소를 찾아 관계자로부터 투표소 설치현황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김부겸 행정안전부 장관(왼쪽 첫번째)이 강병호 동대문구청장 권한대행(왼쪽 두 번째)과 동대문구 투표소를 찾아 관계자로부터 투표소 설치현황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시정일보 주현태 기자]동대문구는 지난 12일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를 하루 앞두고 투표소 설치 및 점검를 완료했다.

이날, 김부겸 행정안전부 장관과 강병호 구청장 권한대행은 오후 430KT청량리점(동대문구 홍릉로 58)에 마련된 제5투표소를 방문해 투표소 설치상황과 안전관리 상태를 확인했다.

이번 지방선거는 교육감, 광역단체장, 기초단체장, 지역구 광역의원, 비례대표 광역의원, 지역구 기초의원, 비례대표 기초위원을 선출하는 7개의 선거가 동시에 실시되는 만큼 1차와 2차와 나누어 3장과 4장 총 7장의 투표용지를 받게 된다.

동대문구에서는 전체 90개 투표소에서 유권자 302,939명이 참여해 서울시장을 비롯한 구청장, 구의원 등 4년간 우리구를 책임질 일꾼을 뽑는다.

강병호 구청장 권한대행은 이번 동시지방선거는 7개의 선거가 동시에 치러져 어렵다고 느끼시는 분들이 많으실거라 생각된다내일 있을 선거에 투표소를 찾는 시민들이 혼란이나 불편을 느끼는 일이 없도록 투표사무원은 투표 개시부터 종료까지 최선을 다해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