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등포구, 다문화 이해 '요리하는 세계시민' 이색
영등포구, 다문화 이해 '요리하는 세계시민' 이색
  • 정칠석
  • 승인 2018.08.10 14: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 각국 대표 음식 만들며 문화체험

[시정일보] 영등포구(구청장 채현일)는 24일부터 9월14일까지 어린이들을 대상으로 다문화 이해를 돕기 위한  ‘요리하는 세계시민’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요리하는 세계시민’은 ‘세계시민 살아가기’라는 주제로 다양하게 진행되고 있는 2018년 다문화 프로그램 중 하나로 세계 각국의 대표적인 음식을 직접 만들어보며 그 나라의 음식과 문화를 이해하는 체험형 수업이다.

구는 음식을 통한 재밌는 수업으로 어린이들에게 다문화에 대한 올바른 가치관을 심어주고  문화의 다양성을 이해하는 계기를 만들어 준다는 계획이다. 수업은 매주 금요일 오후 3시 30분부터 두 시간 동안 대림정보문화도서관(영등포구 도신로27) 문화강좌실에서 진행된다.

총 4회차 교육으로 매 차시별 △베트남(월남쌈) △미국(아메리칸 핫도그) △이탈리아(스텔라피자) △영국(스카치 에그) 등 세계 각국의 대표 음식을 직접 만들고 맛보면서 그 나라의 식문화와 매너 등을 배운다.

수업은 초등학교 2~3학년 어린이를 대상으로 무료로 진행하며 14일까지 총 15명을 선착순 모집한다. 신청은 대림정보문화도서관 1층 고객만족센터로 방문접수하면 된다.

한편 지난 프로그램에서는 세계 전통 인형을 만들어보면서 각국의 문화를 이해하는 ‘내가 만드는 세계인형’ 과 중국의 다양한 민족, 역사, 문화에 대해 알아보고 그에 맞는 중국어를 배우는 ‘중국어 100배 즐기기’ 프로그램을 진행한 바 있다.

채현일 구청장은 “문화의 다양성을 이해하고 서로 다른 문화에 대해 편견없이 함께 살아가는 시대가 됐으며 특히나 많은 외국인들이 거주하고 있는 우리구에서는 다양한 다문화관련 사업을 통해 올바른 인식 개선과 상호이해의 기회를 계속해서 만들어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