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로구립소년소녀합창단, 세계대회 은상·특별상 '겹경사'
구로구립소년소녀합창단, 세계대회 은상·특별상 '겹경사'
  • 정칠석
  • 승인 2018.08.10 14: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 청소년합창제에서 은상과 특별상을 수상한 구로구립청소년합창단.
세계 청소년합창제에서 은상과 특별상을 수상한 구로구립청소년합창단.

[시정일보] 구로구립소년소녀합창단이 제주 서귀포시에서 열린 세계청소년합창축제&경연대회에서 은상과 특별상을 수상했다.

평화를 주제로 7월18일부터 21일까지 진행된 이번 대회에는 한국, 중국, 헝가리, 필리핀 등 국내외 16개 단체, 800여명의 청소년들이 참가했다.

구로구립소년소녀합창단은 ‘아리랑’, ‘어강됴리’, ‘평화의 세상’ 등 우리나라 전통음악에 현대적인 음색을 더한 조화로운 무대를 선보여 심사위원과 관중들에게 많은 박수를 받았다. 2010년 창단한 구로구립소년소녀합창단은 참신하고 수준 높은 공연을 통해 지역사회의 문화발전을 이끌어가는 예술단체다.

정기연주회, 합창제, 초청공연 등 활발한 활동을 펼치며 구로구를 대표하는 문화예술단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