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원구, 서울시 도시농업 자치구 평가 3년 연속 ‘우수구’ 선정...녹색지붕, 주민공동체 텃밭 우수 평가
노원구, 서울시 도시농업 자치구 평가 3년 연속 ‘우수구’ 선정...녹색지붕, 주민공동체 텃밭 우수 평가
  • 김소연
  • 승인 2018.12.06 1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민 공동체 텃밭에서 주민들이 농작물을 살펴보고 있다.
주민 공동체 텃밭에서 주민들이 농작물을 살펴보고 있다.

[시정일보] 노원구(구청장 오승록)가 최근 ‘2018 서울시 도시농업 우수 자치구 평가’에서 ‘3년 연속 우수구’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도시농업 우수 자치구 평가’는 주민들과 함께하는 생활 속 도시농업 추진업무 전반에 대한 자치구별 평가를 통해 주민들의 정책 만족도를 높이고 도시농업을 활성화시켜 건강한 녹색도시를 조성하기 위해 마련됐다.

구는 고부가가치‧싱싱텃밭을 조성하고, 원예 치유프로그램 지원, 텃밭 작은 음악회 개최, 도시농부‧양봉학교 운영, 도‧농 직거래장터 운영 등 주민들의 도시농업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저변확대를 위해 노력했다.

특히, 구청 본관 옥상에 녹색지붕 조성해 주민들의 힐링 공간으로 운영하고, 국내 최초의 에너지제로주택 자립단지에 주민공동체(EZ협동조합) 텃밭을 조성해 친환경 이미지를 부각한 점이 이번 평가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평가는 지난 1~10월 실시한 각 자치구별 도시농업 사업실적을 바탕으로 진행했다.

세부적으로 도시농업 성장성, 텃밭의 관리 실태, 도시농업 마을공동체 활동, 특수사업 실적 등 정량 및 정성평가 항목으로 심사가 이뤄졌다.

구는 이번 평가를 통해 총 600만원의 상금을 수여 받았으며, 이를 추진력으로 2019년까지 ‘1가구 1텃밭 전 가구 참여’를 목표로 사업을 지속 추진할 방침이다.

오승록 구청장은 “3년 연속 도시농업 우수자치구로 선정된 기쁨을 1년 동안 함께 노력해준 주민들과 함께 나누고 싶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분야의 도시농업 사업을 추진해 더욱 쾌적한 도심 속 환경을 조성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