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천구보건소, 튼튼한 뇌훈련법 특강
양천구보건소, 튼튼한 뇌훈련법 특강
  • 정칠석
  • 승인 2019.05.15 15: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일 치매건강강좌 운영

[시정일보] 양천구(구청장 김수영) 보건소는 9일과 16일 2회에 걸쳐 보건소 2층 보건교육실에서 ‘치매건강강좌’를 개최한다.

중앙치매센터(2018년 기준)에 따르면 우리나라 전체 인구 중 65세 이상 치매 환자는 75만 488명으로 추정된다. 또한 추정 치매유병률(노인인구 100명 당 치매환자 수)도 10%에 달한다.

이에 구는 치매조기발견의 중요성을 알리고, 치매 예방법과 치매에 대한 정확한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이번 강좌를 마련했다.

수업은 9일과 16일 2회에 걸쳐 진행되며 9일은 양천구 치매안심센터장 김건하 교수가 ‘치매의 이해’를 주제로 강의를 펼치며 16일은 이대목동병원 신경과 김나연 신경심리사가 ‘치매예방의 첫걸음인 튼튼 두뇌훈련법’을 소개한다.

치매와 뇌 건강에 대해서 관심 있는 양천구민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별도의 신청 없이 강의 시간에 맞춰 양천구 보건소(목동서로 339) 2층 보건교육실로 오면 되며 수강료는 무료다.

구 관계자는 “이번 치매 건강강좌를 통해서 양천구민들이 치매에 대한 올바른 지식을 얻어 부정적인 편견을 해소하고 어르신들의 치매 예방에도 많은 도움을 줄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