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대문구, ‘청년친화헌정대상’ 수상
서대문구, ‘청년친화헌정대상’ 수상
  • 문명혜
  • 승인 2019.06.17 12: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거, 일자리, 문화 등 분야에서 청년지원 기반 구축
문석진 서대문구청장(우측 첫 번째)이 신촌 박스퀘어내 ‘청년키움식당’ 청년창업자들과 파이팅하고 있다.
문석진 서대문구청장(우측 첫 번째)이 신촌 박스퀘어내 ‘청년키움식당’ 청년창업자들과 파이팅하고 있다.

 

[시정일보 문명혜 기자] 서대문구(구청장 문석진)가 청년지원 사업의 우수 지방자치단체로 인정받아 ‘2019 청년친화헌정대상’을 수상한다.

시상식은 오는 9월21일 오후 4시 청년과미래 주최, 여성가족부 후원으로 서울 여의도공원에서 열린다.

국회사무처 소관 사단법인 ‘청년과미래’가 주관한 ‘청년친화헌정대상’은 정책, 입법, 소통이 탁월한 국회의원에게 수여하는 상으로, 올해 처음 지방자치단체도 선정 대상에 포함했다.

서대문구는 주거, 일자리, 문화 등 분야에서 청년지원을 위한 다양한 기반을 구축해 온 성과들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청년도시’라고 할 만큼 전국에서 가장 많은 9개 대학이 위치한 서대문구는 대학생은 물론 사회초년생과 취업준비생을 위한 지원 정책을 적극 추진해 오고 있다.

이들의 ‘주거공간’을 위해 청년미래 공동체주택, 쉐어하우스 청년누리, 이화일가, 꿈꾸는 다락방 1호와 2호, 대학생연합기숙사를 조성했다.

‘창업취업지원’을 위해 청년창업꿈터, 신촌 박스퀘어, 청년 키움식당, 이화 패션문화거리, 사회적경제마을자치센터, 가좌청년상가, 일자리카페를 조성했다.

‘문화예술활동’을 위해서도 창작놀이센터, 신촌문화발전소, 무중력지대 홍제, 무중력지대 무악재, 신촌 파랑고래를 개관했다.

올들어 신규 사업으로 시작한 ‘대학생 이사 무료 지원 서비스’도 좋은 반응을 얻고 있으며, 가좌역 소셜벤처 육성공간, 청년창업꿈터 2호점, 신촌동 복합청사-청년주택 조성도 추진 중이다.

문석진 서대문구청장은 “N포 세대라 불리는 이 시대 청년들이 포기하지 않고 꿈꿀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