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포구, ‘전기·수소차 구매보조금’ 최대 3500만원 지원
마포구, ‘전기·수소차 구매보조금’ 최대 3500만원 지원
  • 이슬비
  • 승인 2019.07.11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월까지 수소차 3500만 원, 전기차 최대 1350만 원 지원
서울시에 주소 둔 시민, 기업, 단체 등 누구나 신청 가능
구매계약 후 판매대리점이 전기자동차 통합포털로 서류 제출
마포구가 관용차량으로 구매한 수소차
마포구가 관용차량으로 구매한 수소차

[시정일보] 마포구(구청장 유동균)는 친환경 차량인 전기·수소차를 구매할 경우 최대 3500만원까지 지원해주는 ‘2019년 전기·수소차 구매보조금 지원’ 혜택을 주민들에게 적극 홍보하고 있다.

지원대상은 서울시에 주소를 둔 시민이나 기업, 단체 등이다. 구에 따르면 수소차를 구매할 경우 3500만원, 전기차는 최대 1350만원까지 구매보조금이 지원된다.

배출가스 5등급 차량 폐차 후 전기차를 구매하는 경우에는 50만원까지 추가로 지원받을 수 있다.

마포구는 이번 전기·수소차 보급 지원사업의 적극적인 홍보를 위해 지난달 19일 성산SH임대아파트 주차장에서 기아자동차, 한국GM과 함께 주민들을 대상으로 전기자동차 시승식을 열기도 했다.

구는 이번 구매보조금 지원은 미세먼지 저감 및 온실가스 감축 효과가 높은 친환경 자동차의 보급 확대를 위한 사업이며 평소 전기·수소차를 구매할 계획이 있었던 주민은 이 제도를 적극 활용하기 바란다고 설명했다.

세제혜택도 풍부하다. 개별소비세 300만원, 지방교육세 90만원, 취득세 140만원 등 최대 780만원의 세금과 고속도로 통행료 및 서울시 공영주차장 주차요금을 최대 50%까지 감면받을 수 있다.

신청기간은 오는 12월27일까지다. 신청은 자동차 제작사 지정 판매대리점을 통해 선착순으로 진행되며 보급물량 소진 시 조기 마감될 수 있다.

기타 전기·수소차 보급 관련 자세한 사항은 환경부 통합콜센터(ev.or.kr, 1661-0970) 및 서울시 다산콜센터(120), 전기․수소차 제조․판매사 접수처에 문의하면 된다.

유동균 마포구청장은 “마포구는 최근 기존 노후 경유차를 대체할 차량으로 수소차 2대를 선제적으로 도입했다”며 “안심하고 살 수 있는 친환경 안전도시 마포를 만들기 위해 앞으로도 친환경 에너지 인프라 확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