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구, 추석연휴 청소종합대책 추진
중구, 추석연휴 청소종합대책 추진
  • 이승열
  • 승인 2019.09.05 0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일 동별 대청소, 12~15일 청소상황실·기동반 운영… 12~14일 쓰레기 배출 금지

[시정일보 이승열 기자] 중구(구청장 서양호)가 '추석연휴 청소종합대책'을 세우고 명절에도 여느 때와 다름없이 쾌적한 도심 환경을 만들기 위해 힘쓸 계획이다. 

우선 구는 오는 10일 동별로 뒷골목 쓰레기를 수거하고 보도와 가로에 쌓인 먼지를 물청소한다. 골목가꿈이봉사단, 각 직능단체, 통반장 등 주민과 주민센터가 힘을 모아 대대적인 추석맞이 대청소에 나선다.

특히 황학동 중앙시장 일대는 청소차량 3대를 동원해 바닥에 쌓인 때먼지와 부산물로 찌든 악취를 제거하는 물청소를 할 계획이다. 더불어 14대의 청소차량으로 6차로이상 주요간선도로(19개 구간)청소도 실시한다.

추석연휴 기간인 12~15일은 청소행정과에 청소상황실과 청소기동반을 운영해 가로변을 순찰하고 청소민원을 처리한다. 연휴 첫날과 마지막 날에는 환경미화원이 도심 가로환경을 정비한다. 명동·동대문 관광특구 안은 연휴와 상관없이 정상근무함으로써 관광객과 주민 불편사항을 최소화한다. 

한편 구는 12~14일 수도권 매립지를 비롯한 마포자원회수시설이 휴무함에 따라 가정용 배출 쓰레기를 수거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이에 각 가정에서는 11일까지 쓰레기를 배출하고 추석연휴기간 쓰레기는 집안에 보관했다 15일부터 정상 배출해야 한다. 구는 이러한 사항을 주민들에게 적극적으로 홍보하기 위해 추석 연휴기간 폐기물 배출방법 안내문 3만5000매를 제작 배포한다. 

서양호 구청장은 “즐거운 추석연휴이니만큼 이웃 간 쓰레기 문제로 얼굴 찌푸리시는 일이 없이 즐거운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쓰레기 배출일자를 잘 확인해 주시길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