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작구, 건강취약계층 인플루엔자백신 무료예방접종 실시
동작구, 건강취약계층 인플루엔자백신 무료예방접종 실시
  • 김해인
  • 승인 2019.09.16 09: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17일부터 내년 4월 말까지 관내 164개소 병의원 포함 전국 위탁 의료기관에서 접종
어린이, 어르신, 건강취약계층 등 약 9만6000명 대상…올해부터 임신부까지 확대 적용
지난 11일 동작구 보건소에서 영아가 예방접종을 맞고 있다
지난 11일 동작구 보건소에서 영아가 예방접종을 맞고 있다

[시정일보] 동작구(구청장 이창우)가 오는 17일부터 내년 4월 말까지 건강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인플루엔자(독감)백신 무료예방접종을 실시한다.

대상자는 △생후 6개월부터 만 12세 이하 어린이(2007. 1. 1.~2019. 8. 31. 출생) △임신부 △만 65세 이상 어르신 △기타 건강취약계층 등 약 9만6000명으로 전체 동작구 인구의 약 24%이다.

먼저, 처음 예방접종하거나 접종이력을 모르는 생후 6개월부터 만 8세 이하 소아는 오는 17일부터 최소 4주 간격으로 총 2회 접종을 진행하며, 2회 이상 예방접종을 한 만 9세에서 12세 어린이를 대상으로는 다음달 15일부터 접종을 실시한다.

또한, 올해부터는 대상을 확대해 임신주수와 관계없이 임신부도 10월15일부터 예방백신을 맞을 수 있다. 접종을 희망하는 임신부는 산모수첩 또는 임신확신서, 의사소견서 등을 지참해 가까운 위탁의료기관을 방문하면 된다.

어르신의 경우에는 병원의 혼잡을 막기 위해 연령별 접종 시작일을 별도로 지정한다. 만 75세 이상은 10월15일부터 11월22일까지이며, 만 65세 이상은 10월22일부터 11월22일까지이다.

마지막으로, 관내 만 13세부터 64세까지 동작구 주민 중 △기초생계 또는 의료급여수급자의 접종은 동작구보건소나 사당분소에서 진행하며 △장애정도가 심한(장애1급~3급) 장애인은 관내 위탁의료기관에서 실시한다.

백신투여대상자는 주소지에 상관없이 관내 164개소를 포함한 전국위탁의료기관(병·의원)에서 접종 가능하다.

지정의료기관에 대한 정보는 구 홈페이지 또는 질병관리본부 예방접종도우미 홈페이지(https://nip.cdc.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형숙 건강관리과장은 “많은 주민들이 이번 예방접종을 통해 매년 유행하는 독감을 예방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주민들의 감염병 예방과 건강증진을 위해 다양한 사업들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