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로구 치매안심센터 확장 이전
구로구 치매안심센터 확장 이전
  • 정칠석
  • 승인 2019.09.17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로디지털단지로 이사…진료실, 치료실, 가족카페 등 조성

[시정일보] 구로구(구청장 이성)는 2일 보다 넓고 쾌적한 환경에서 치매 관련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구로구 치매안심센터’를 디지털로 243 소재 구로3동 구로디지털단지 내 지하이시티 빌딩 2층으로 이전 개소했다.

새로 이전한 ‘구로구 치매안심센터’는 총 면적 530㎡ 규모로 진료실, 작업치료실, 음악치료실, 검진실 5개, 다목적실 등이 자리를 잡았다.

쉼터와 치매환자 가족을 위한 가족카페 공간도 들어섰다. 기존 450㎡보다 80㎡ 넓어졌다. 치매안심센터에서는 조기검진, 인지건강 프로그램, 치매환자 등록관리, 중증치매어르신 공공후견, 치매예방과 인식개선 활동, 치매환자 가족 지원 등 다양한 사업을 진행한다.

기존 ‘구로구 치매안심센터’는 고척1동에 위치해 지난 2009년 7월 문을 연 이래 치매 예방과 관리는 물론 유관기관 협의체 구성, 치매안심마을·치매극복선도기관 지정, 관내 복지관과의 업무협약 체결 등 치매에 대한 사회적 인식을 개선하기 위한 사업들을 펼쳐왔다.

이번 센터 이전은 ‘치매 국가책임제’ 시행에 따른 정부의 치매안심센터 시설·설치 기준에 부합하기 위해 추진됐다. 이로써 자치단체 소유의 별도 공간 확보, 치매환자를 위한 단기쉼터 마련 등의 조건을 갖추게 됐다.

구로구는 센터 이전에 따른 기존 이용자들의 불편을 줄이기 위해 무료 셔틀버스를 마련했다. 하루 6회 운행하며 남구로역, 구로역, 고척1동, 오류동역, 오류1동, 개봉역 등을 경유한다.

구 관계자는 “치매안심센터 이전을 통해 더욱 안정적이고 체계적인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며 치매환자와 그 가족들의 삶의 질을 향상시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