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구, 전통 가을걷이 체험 행사 개최
강남구, 전통 가을걷이 체험 행사 개최
  • 정응호
  • 승인 2019.10.21 15: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2일 양재천 벼농사 학습장... ‘벼베기’ ‘탈곡체험’ ‘볏단 나르고 쌓기’ 등 실시

[시정일보] 강남구(구청장 정순균)가 수확의 계절을 맞이해 오는 22일 오전 10시20분 영동4교 부근 양재천 벼농사 학습장에서 ‘전통 가을걷이 체험’ 행사를 연다.

유치원생·초등학생·주민 등 300여명이 참여하는 이번 행사에서는 전통방식으로 낫을 사용한 벼 베기, 탈곡 체험, 볏단 나르고 쌓기 등을 실시해 도심 속 아이들이 농촌문화를 체험할 수 있다.

또한 농악대 놀이패가 우리 가락으로 흥을 돋우고, 양재천 풍경사진 등이 전시된다.  ‘전원일기’ 테마로 설치된 허수아비와 원두막이 정겨운 시골 풍경을 조성한다.

수확되는 벼는 지난 5월 지역 유치원생과 초등학생이 직접 모내기한 것을 친환경 농법으로 재배한 것으로, 건조와 도정작업을 거쳐 관내 복지시설 등을 통해 어려운 이웃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행사장은 지하철 분당선 구룡역 또는 3호선 도곡역에서 내려 영동4교 에서 하류 방향으로 50m 내려오면 찾을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구청 공원녹지과(02­3423­6277)로 문의하면 된다.

김현경 공원녹지과장은 “도심에서 자라온 어린 학생들에게 전통 농경생활의 농사법을 알려주는 가을걷이 행사를 통해 쌀의 중요성을 느끼고 이색 체험을 하면서 추억도 쌓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