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평구, 자원순환도시 도약 행보
은평구, 자원순환도시 도약 행보
  • 문명혜
  • 승인 2019.10.21 12: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은평-(사)녹색소비자연대전국협의회와 업무협약 체결
김미경 은평구청장(좌측)이 (사)녹색소비자연대전국협의회(공동대표 박인례)와 업무협약을 체결후 악수를 나누고 있다.
김미경 은평구청장(좌측)이 (사)녹색소비자연대전국협의회(공동대표 박인례)와 업무협약을 체결후 악수를 나누고 있다.

 

[시정일보 문명혜 기자] 은평구(구청장 김미경)가 쾌적하고 깨끗한 자원순환도시로의 행보를 가시화 하고 있다.

은평구는 최근 (사)녹색소비자연대전국협의회(공동대표 박인례)와 올바른 분리배출 문화확산과 생활폐기물 감량 업무 협력체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협약에 앞서 구는 지난 7일 갈현2동을 시범동으로 지정, (사)녹색소비자연대전국협의회와 함께 ‘재활용품 거점 모아모아 사업’을 진행한다.

‘재활용품 거점 모아모아’는 주민이 거점 장소에서 재활용품을 분리수거 후 배출하면 종량제 봉투로 돌려주는 사업이다.

재활용품이 분리수거 되지 않고 일반 생활쓰레기로 버려지는 문제점을 개선하고 생활쓰레기양을 감량해 재활용품이 자원이라는 인식을 주민들에게 심어주기 위해 추진하고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은평구와 사단법인의 역할을 견고히 해 ‘재활용품 거점 모아모아’ 시범동 사업이 더욱 활성화 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이번 협약으로 (사)녹색소비자연대전국연합회는 자원순환 현장리더를 양성하고, 거점수거 현장으로 투입해 주민들의 분리수거를 도울 예정으로 자원순환과 동시 일자리 창출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김미경 은평구청장은 “사단법인과 협력을 통해 우리구가 보다 쾌적하고 깨끗한 자원순환도시로 도약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본다”면서 “쓰레기 감량과 자원순환을 목표로 적극적으로 협업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