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악구, 코로나19 2번째 확진자 발생...신속한 방역조치 취해
관악구, 코로나19 2번째 확진자 발생...신속한 방역조치 취해
  • 이지선
  • 승인 2020.02.26 17:12
  • 댓글 0

[시정일보] 관악구(구청장 박준희)에 26일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2번째 확진자가 발생했다.

2번째 확진자는 관악구 보라매동에 거주하는 26세 남성으로, 이달 17일부터 21일까지 대구 지역을 방문한 것으로 확인됐다. 정확한 감염경로는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

오늘 양성판정을 받고, 현재 국가지정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 확진자는 대구지역 방문 이후 21일부터 26일까지 집에 머무르며 자발적으로 자가격리를 실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관악구는 26일 서울 동작구 보건소로부터 확진자 발생 통보를 받은 즉시, 확진자 자택과 주변 지역 등에 철저한 방역 조치를 취했다. 밀접접촉자에 대해서는 자가격리 통보를 완료했다.

구는 질병관리본부 가이드라인에 따라 역학조사 결과가 나오는 대로, 확진자의 이동경로를 신속하고 정확하게 공개할 방침이다.

박준희 관악구청장은 “구민의 생명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 방지에 총력을 기울이겠다”며 “일상을 위협하는 과도한 불안감을 갖지 마시고, 손 씻기, 마스크 상시착용, 기침예절 등 코로나19 행동수칙을 준수해 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