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악구의회, 2019 회계연도에 대한 결산검사 시작
관악구의회, 2019 회계연도에 대한 결산검사 시작
  • 이지선
  • 승인 2020.03.29 17:15
  • 댓글 0

관악구의회는 2019 회계연도에 대한 결산검사를 시작했다. 이번 2019 회계연도 결산검사에는 주순자 관악구의회 의원이 대표위원으로 선임됐다.

[시정일보] 관악구의회(의장 왕정순)는 27일부터 5월6일까지 25일 일정으로 2019 회계연도에 대한 결산검사를 시작했다.

결산검사 대상 관악구의 2019 회계연도 총 세입은 8663억원, 세출은 7237억원이며, 잉여금은 1426억원이다.

이번 2019 회계연도 결산검사에는 주순자 관악구의회 의원이 대표위원으로 선임됐으며, 유영기, 김대원 세무사와 박찬형, 조기완 전직 공무원이 관악구 결산검사 위원으로 참여한다.

주순자 위원을 비롯한 위원들은 각 부서별로 증빙자료를 제출받고, 담당부서 공무원과 심층적인 질의응답을 통해 예산의 적정성과 타당성 등을 타진해보고 책임감 있게 예산을 집행했는지 철저히 검토하고 심사한다.

4월27일까지 결산검사를 완료한 후에는 결산검사의견서를 제작하며, 이를 바탕으로 해 5월에 열릴 제267회 관악구의회 정례회에서 '2019 회계연도 세입·세출 결산, 예비비지출 및 기금결산 승인' 건을 처리할 계획이다.

결산검사 대표위원인 주순자 의원은 "구민 여러분들의 혈세가 당초 예산 목적에 맞게 집행됐는지, 한푼이라도 허투루 쓰인 곳은 없는지 철저히 검사하겠다. 구의 재정이 구민을 위해 효율적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