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원구, 'GTX-C노선 환경영향평가' 주민 설명회 개최
노원구, 'GTX-C노선 환경영향평가' 주민 설명회 개최
  • 김소연
  • 승인 2020.06.02 17:54
  • 댓글 0

오승록 노원구청장이 2일 오후 3시 구청 2층 대강당에서 'GTX-C 노선 전략환경영향평가'에 대해 주민들에게 설명하고 있다.
오승록 노원구청장이 2일 오후 3시 구청 2층 대강당에서 'GTX-C 노선 전략환경영향평가'에 대해 주민들에게 설명하고 있다.

[시정일보] 노원구(구청장 오승록)가 2일 오후 3시 구청 2층 대강당에서 'GTX-C 노선 전략경영향평가서(초안) 주민설명회'를 개최했다.

이날 설명회는 수도권 광역 급행철도(GTX-C) 건설로 동식물에 미칠 영향 및 대기질, 소음, 진동, 수질 등에 대한 전략환경영향평가서(초안)에 대한 주민설명회와 KTX 연장과 관련하여 질의사항 시간을 갖기 마련됐다.

이날 자리에는 주민과 지역 국회의원, 시·구의원, 국토부(수도권급행철도팀)과 용역사㈜화신엔지니어링과 ㈜태조엔지니어링 관계자 등 200여 명이 참석했다.

오승록 구청장은 “경전철 동북선 착공에 이어 GTX-C 건설로 노원의 아킬레이스건이라 할 수 있는 교통의 불편함이 향후 5년 이내 해소될 것이라 믿는다”고 기대감을 표현했다.

한편, 환경영향 등에 대한 의견이 있는 주민은 29일까지 구청 미래도시과로 제출하거나 ‘환경영향평가정보지원시스템(www.eiass.go.kr)’에 등록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