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작공단, '전통시장 가는 날' 임직원들 착한소비 활동 전개
동작공단, '전통시장 가는 날' 임직원들 착한소비 활동 전개
  • 이지선
  • 승인 2020.06.04 17:30
  • 댓글 0

동작구시설관리공단은 코로나19로 경제적 타격을 입은 전통시장 및 골목상권을 살리기 위해 '전통시장 가는 날'을 지정했다. 5월부터 월 2회 전통시장 및 골목상권을 방문, 장보기 및 적극적인 경제 활성화에 앞장서고 있다.

[시정일보] 동작구시설관리공단(이사장 김봉현)은 코로나19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통시장 및 골목상권을 살리기 위해 ‘전통시장 가는 날’을 지정해 소상공인들을 살리기 위한 활동에 적극 나섰다.

공단은 5월부터 월 2회 전통시장과 골목상권을 방문해 장보기 및 적극적인 경제활동을 통해 지역사회 활성화에 앞장서고 있다.

공단은 코로나19로 인해 힘들어하는 소상공인위해 '전통시장에서 장보기, 지역화폐로 물품 구매하기, 지역 화훼업계에서 꽃 구매하기, 착한 임대인 운동 참여하기' 등을 통해, 지역경제의 근간이 되는 소상공인들을 도우면서 사회적 책임을 다해 나가고 있다.

동작구시설관리공단 김봉현 이사장은 "착한 소비 행사를 통한 전통시장 및 골목상권 활성화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한다" 며 “동작구시설관리공단 임직원들의 솔선수범으로 지역경제의 근간인 골목상권을 반드시 살리기 위해 힘을 보태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