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구, 하반기 전기요금 16억원 일괄납부…서울시 최대
강남구, 하반기 전기요금 16억원 일괄납부…서울시 최대
  • 정응호
  • 승인 2020.06.30 11:29
  • 댓글 0

상반기 신속집행 목표액 101% 달성 등 지역경제 활성화 촉진
강남구청 전경
강남구청 전경

[시정일보] 강남구(구청장 정순균)가 코로나19로 인해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지방재정 신속집행의 일환으로, 공공청사 등의 하반기 전기요금 16억원을 30일까지 일괄납부한다.

납부액은 서울시 25개 자치구의 전기요금 선납액 중 최대 규모로, △공공청사 25개소 및 구유시설물 2개소 11억4000만원 △가로등 188주 4억원 △공원시설물 27개소 6000만원이다.

이와 함께 구는, 계약 선금 지급 활성화, 시설비 등 낙찰차액 집행, 임대료 일괄납부 등을 통해 지난 25일 기준 상반기 신속집행 목표액 2383억원을 넘어 자치구 최대 규모인 2412억원을 집행하며, 101%의 달성률을 기록했다.

구는 한편, 하반기에도 공공청사 리모델링 및 신축 등 대규모 예산이 투입되는 사업에 대해 실시간으로 집행상황을 모니터링하고, 사업예산 집행실적 관리를 강화하는 등 경제 활성화를 위한 노력을 적극 펼칠 계획이다.

양미영 기획예산과장은 “우리 구의 올해 예산액은 전국 69개 자치구 중 최대 규모에 해당하는 1조4175억원이며, 신속집행 대상액은 4180억원”이라면서 “‘예산 1조원 시대’를 맞아, 지자체 차원의 가용자원을 총동원해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상권이 활기를 되찾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