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 집중호우·태풍피해 사전대책…재배포장 철저한 관리 당부​​​​​​​
파주시, 집중호우·태풍피해 사전대책…재배포장 철저한 관리 당부​​​​​​​
  • 서영섭
  • 승인 2020.08.01 15:55
  • 댓글 0

[시정일보] 파주시(시장 최종환)는 지난 1일부터 3일까지 집중호우가 예상됨에 따라 장기간 강우로 인한 농작물 및 시설물의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재배포장의 철저한 관리를 당부했다.

집중호우·태풍피해 사전대책으로 과수원의 경우 배수로를 정비해 습해를 예방하고 가지를 지주시설에 고정하거나 바람이 불어오는 방향으로 방풍시설을 설치한다. 또한 수확기에 다다른 과수는 비가 그친 후 2~3일 후에 수확해 당도를 높이도록 한다.

고추 등 노지채소의 경우 지주대를 보강해 태풍으로 인한 쓰러짐을 방지하고 피복한 비닐류가 벗겨지지 않도록 땅에 단단히 고정시켜야 한다. 수확기가 된 과채류는 비가 오기 전에 수확하는 것이 안전하다.

시설하우스의 경우 내부로 빗물이 유입되지 않도록 주변 배수로를 정비하고 강풍에 대비해 하우스를 밀폐시키고 끈으로 튼튼히 고정시켜야 한다. 비닐류를 교체 예정인 하우스는 사전에 비닐을 미리 제거해 피해를 예방해야 한다.

피해가 발생하면 과수원의 경우 부러지거나 찢어진 가지는 잘라낸 후 약제를 발라주고 흙이 유실돼 뿌리가 밖으로 노출된 경우에는 빨리 흙을 덮어 정비해야 한다. 침수된 과수원은 흙앙금을 씻어주고, 낙과된 열매와 유입된 흙을 제거해 과수원 내 청결을 유지해야한다. 또한 농작물이 약해진 틈에 발생하는 각종 병해충 방제를 철저히 해야하며 과수의 경우 겹무늬썩음병, 점무늬낙엽병 등과 고추, 수박 등 노지채소에서는 무름병, 돌림병, 탄저병 등이 발생할 수 있으므로 방제에 힘써야한다.

농경지 주변 농수로를 보수하거나 시설하우스 구조물을 점검하기 위해 작업을 실시 할 경우 고압전선 접근 금지, 산사태 위험 대비, 낙뢰 위험시 신속한 대피, 홍수 발생 시 다리 및 하천도로 안전한지 여부 등을 철저히 인지한 후 작업해야한다.

자세한 문의는 파주시농업기술센터 스마트농업과 원예특작팀(031-940-4912)으로 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