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랜선 '강동북페스티벌' 개최
강동구, 랜선 '강동북페스티벌' 개최
  • 이윤수
  • 승인 2020.09.14 13:20
  • 댓글 0

'[읻ː따] 팬데믹을 잊다, 책으로 잇다, 즐거움이 있다' 주제
강동구, '제11회 강동북페스티벌' 포스터
강동구, '제11회 강동북페스티벌' 포스터

[시정일보] 강동구(구청장 이정훈) 구립도서관이 21일부터 27일까지 7일간 '[읻ː따] 팬데믹(세계적 대유행)을 잊다, 책으로 잇다, 즐거움이 있다‘를 주제로 '제11회 강동북페스티벌’을 개최한다.

강동북페스티벌은 2010년부터 지난 10년간 책 관련 강연, 전시, 체험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주민들이 도서관을 가까이하고 독서를 생활화하는 계기를 마련해왔다.

올해는 코로나19라는 비상상황을 맞아 전면 비대면 축제로 방향을 정하고, 지난 4일 전용 홈페이지를 오픈했다. 이용자 편의에 중점을 둔 ‘반응형 웹’ 구축으로 스마트폰, 태블릿, PC 등을 이용해 어디서든 쉽게 축제에 참여할 수 있다.

프로그램은 온라인 고민상담소, 시 공모전, 사서의 책 추천, 작은도서관 랜선투어, 독서 체험팩 등으로 다채롭게 구성돼 더 적극적으로 주민들을 만나고 코로나19로 지친 지역사회에 독서문화로 활기를 불어넣을 예정이다.

‘고민상담소’는 작가 두 명이 상담자로 나서 코로나블루에 걸린 이들을 위한 맞춤형 고민상담으로 치유와 위로를 선사하는 프로그램으로 23일과 25일 2회에 걸쳐 영상을 공개한다.

시 쓰는 삶을 시작하는 주민을 위한 ‘시 공모전’, 신청자 질문에 대해 맞춤형 북 큐레이션을 제공하는 ‘사서의 책 추천’, 주민센터·아파트·교회 등 동네 곳곳에 있는 ‘작은도서관 랜선투어’도 즐길 수 있다.

독서생활에 즐거움을 주는 아이템을 만드는 ‘독서 체험팩’ 라이브 방송이 26일 진행될 예정이며, 온라인 이벤트도 마련된다.
 
강동구립도서관 관계자는 “함께 모여 즐길 수 없는 지금, 온라인으로 만나는 강동북페스티벌을 통해 새로운 책 축제를 경험하시길 바란다”면서 “변화하는 시대 속에서 변하지 않는 책의 가치를 느끼고, 책과 함께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친 마음을 회복하는 시간을 보내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강동북페스티벌 관련 사항은 강동북페스티벌 홈페이지(www.glibf.or.kr) 또는 강동구립도서관 홈페이지(www.gdlibrary.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