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시 ‘100일간 사랑릴레이 배턴 잇기 운동’
의정부시 ‘100일간 사랑릴레이 배턴 잇기 운동’
  • 서영섭
  • 승인 2020.10.27 18:25
  • 댓글 0

[시정일보 서영섭 기자] 의정부시(시장 안병용)는 연말연시를 맞이해 소외되기 쉬운 이웃들과 함께 사랑을 나누는 의정부시민 사랑 나눔 캠페인 ‘100일간 사랑릴레이 배턴 잇기 운동’을 추진할 계획이다.

‘100일간 사랑릴레이 배턴 잇기 운동’은 2006년부터 의정부시가 설 명절 전 100일 동안 시민여러분의 자발적인 후원 참여와 어려운 이웃을 돕는 사회분위기를 조성해 지역사회 나눔 문화 확산에 이바지하는 릴레이식 모금운동이다.

이 모금운동은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의정부시 간 이웃사랑뱅크 공동모금회 업무협약에 따라 범시민적 후원 참여와 동별 집중 홍보기간을 정해 지역별 집중 기부금(품)을 접수하고, 기부자의 미담사례 홍보를 통해 지역 내 자발적인 나눔 문화를 조성하는 운동이다.

기관, 단체, 기업을 포함한 전 의정부시민의 참여로 진행되며 성금은 물론, 쌀, 라면, 김장김치, 연탄 등 현물로도 접수를 받아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연계, 관내 저소득층과 사회복지시설 및 단체에 전달하고 있다.

어려운 경제 상황일 때에도 매년 도움의 손길은 이어졌고, 2006년부터 2018년까지 개인 8971명, 기업 및 단체 5366곳이 참여해 총 67억3800여만원이 접수됐으며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의정부시 관내 저소득층 11만7천800여 세대, 사회복지시설 3000개소에 전달했다.

2019년 이 운동을 통해 여러 기관과 시민들이 자발적으로 어려운 이웃들에게 도움의 손길을 더했다. (사)한국자원재활용협회는 쌀 20kg 20포와 라면 40상자를 기탁했으며, 호원1동 새마을부녀회는 봉사단체에서 후원받은 연탄 2400장을 저소득층에게 전달했고, 효자초등학교 등 학생들이‘나눔의 장’행사를 실시해 마련한 수익금 164만원을 기부한 사례도 있었다.

이밖에 많은 기관과 시민들의 손길이 모여 접수된 기부금품은 총 6억1300만 원 상당으로 2019년 모금 목표액인 5억9000만원 대비 3%를 초과 달성했다. 개인 653명, 기업 및 단체 422개소가 참여한 결과로 모금액은 저소득 가정 8050세대, 사회복지시설 381개소에 전달했다.

올해는 11월2일부터 2021년 2월9일까지 설 명절 전 100일간 모금 캠페인이 열릴 예정이다. 기관·기업을 포함한 전 시민이 참여할 수 있고 의정부시 복지정책과, 권역동 행정복지센터, 동 주민센터에 방문하거나 전화로 접수할 수 있으며 경기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서 기부금 영수증 발행이 가능하다.

권역별로 흥선권역은 11월2일부터 16일까지, 호원권역은 11월17일부터 12월1일까지, 신곡권역은 12월2일부터 16일까지, 송산권역은 12월17일부터 31일까지 2주간씩 집중 홍보를 실시할 예정이다.

또한, 각 동 자생단체 회의시 적극 홍보하고 미담사례를 수시로 보도해 함께 나누는 아름다운 의정부 만들기에 동참할 수 있도록 노력할 예정이다.

의정부시는 100일간 사랑릴레이 배턴 잇기 운동기간이 아닐 때에도 어려운 이웃을 위한 기부금품을 상시 접수중이다. 올해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경기침체에도 불구하고 예년보다 활발한 기부가 이뤄지고 있다. 특히 코로나19의 예방이나 방역에 도움이 되는 마스크나 손세정제 등의 기부가 증가했고, 다가오는 2020년 100일간 사랑릴레이 배턴 잇기 운동 기간에도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손길들이 이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