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천구 학교밖 청소년들 '이웃돕기' 앞장
양천구 학교밖 청소년들 '이웃돕기' 앞장
  • 정칠석
  • 승인 2020.11.27 17:45
  • 댓글 0

양천공예교실서 직접만든 가죽공예품 판매, 수익금 기부

[시정일보] 천구(구청장 김수영) 학교 밖 청소년지원센터는 장기결석, 취학 유예, 제적·퇴학·자퇴 등의 사유로 학교에 다니지 않는 학교 밖 청소년을 대상으로 양천공예교실을 열어 다양한 활동을 지원한다.

양천공예교실은 ‘2020 아름다운가게 개봉점’ 테마 배분 사업에 선정돼 학교 밖 청소년들이 지역사회에서 도움과 보호를 받는 대상에서 그치지 않고 나눔의 주체로 성장할 수 있도록 10개월 동안 가죽 공예 수업 등을 제공하고 있다.

아울러 양천구꿈드림(센터장 장혜영)는 이들 청소년이 양천공예교실에서 손수 제작한 카드지갑, 키링, 테슬 등 가죽공예품 20여점을 지난 10월 26일 행복한 백화점 인근에서 직접 판매하는 행사를 진행하기도 했다.

판매 수익금은 양천사랑복지재단에 기부될 예정이며, 청소년들의 작품이 시중에 판매되고 있는 상품과 견주어도 손색없을 만큼 높은 퀄리티로 완성돼 소비자 호응도가 높아 11월 30일에 판매 행사가 한 번 더 진행될 예정이다.

또한 부대행사로 양천구꿈드림의 미술동아리 ‘드로잉 유스’ 팝아트 프로그램에서 학교 밖 청소년들의 협동 작업을 통해 자유로운 형식으로 완성된 작품 10여점을 전시하기도 했다.

한편 양천구 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는 「학교 밖 청소년 지원에 관한 법률」에 따라 학교 밖 청소년들에게 상담지원, 교육지원, 직업체험 및 취업 지원, 자립 지원 등의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다. 센터 이용을 희망하는 학교 밖 청소년은 ‘청소년전화 1388’, 또는 ‘꿈드림’ 검색을 통해 신청하면 된다.

장혜영 학교 밖 청소년센터장은 “올해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에서도 학교 밖 청소년들이 프로그램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다양한 성과를 내줘 기쁜 마음을 감출 수 없고, 내년에도 학교 밖 청소년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될 예정이니 관심 있는 학교 밖 청소년 여러분의 많은 참여”를 당부했다.

또한 김수영 구청장은 “지난 2018년 양천구 센터가 개소한 이후 학교 밖 청소년들이 지역사회에서 소외되지 않도록 심리상담, 검정고시 준비 지원, 직업체험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으며 앞으로 양천공예교실과 같이 간접적 경제교육도 실현도 병행하는 등 학교 밖 청소년들로 하여금 성취감을 함양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원하고 건강한 사회구성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