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포구, 서울산업진흥원과 함께 ‘미세먼지 저감숲’ 조성
마포구, 서울산업진흥원과 함께 ‘미세먼지 저감숲’ 조성
  • 정수희
  • 승인 2020.11.27 19:00
  • 댓글 0

문화비축기지 내 유아숲 체험장에 단풍나무·복자기 40주 및 황매화 620본 식재
인근 도로 발생 미세먼지 저감 효과, 민관협력 활성화 의미 더해
지난 20일 ‘서울산업진흥원과 함께 하는 미세먼지 저감숲’ 조성에 앞서 포즈를 취한 서울산업진흥원 및 마포구 직원들.
지난 20일 ‘서울산업진흥원과 함께 하는 미세먼지 저감숲’ 조성에 앞서 포즈를 취한 서울산업진흥원 및 마포구 직원들.

[시정일보] 마포구(구청장 유동균)가 민간기업의 사회공헌활동과 연계해 ‘서울산업진흥원과 함께 하는 미세먼지 저감숲’을 문화비축기지 내에 조성했다.

서울산업진흥원과의 공동협력을 통해 지난 20일 이뤄진 이번 숲 조성은 마포구의 ‘500만 그루 나무심기 사업’의 일환으로, 서울산업진흥원의 후원을 바탕으로 구목인 단풍나무 및 복자기 40주와 황매화 620본을 식재함으로써 미세먼지 저감 숲을 탄생시켰다.

조성 부지는 문화비축기지(마포구 증산로 87) 내 유아숲 체험장에 위치하고 있으며, 이곳은 가족 단위 이용객이 많아 인근 도로에서 발생하는 미세먼지 및 오염물질 노출이 우려되던 공간이다.

구는 서울산업진흥원과 함께 이곳에 공기청정숲을 조성해 자동차 매연과 미세먼지 등으로부터 시민을 보호하고, 해당 공간의 주 이용객인 어린이들의 건강 증진을 돕고자 힘을 모았다.

특히 이번 ‘서울산업진흥원과 함께 하는 미세먼지 저감숲’을 조성하며 미세먼지 저감효과가 뛰어난 수종과 배식기법을 활용하기도 했다. 

구 관계자는 "이번 숲 조성은 기업의 사화공헌활동과 연계한 도시녹지화 추진으로, 건강한 환경 조성뿐 아니라 민관협력 활성화 및 예산절감 효과도 함께 거둘 수 있어 의미가 깊다"고 말했다.

유동균 마포구청장은 “구 역점사업인 500만 그루 나무심기에 기업후원금으로 조성된 숲이 더해지니 특별한 의미가 더욱 빛나는 것 같다”며, “앞으로도 구 전체를 쾌적하고 안전한 녹색도시로 조성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