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대문구, 그린 뉴딜 정책 일환 ‘미세먼지 신호등’ 23개소 설치
동대문구, 그린 뉴딜 정책 일환 ‘미세먼지 신호등’ 23개소 설치
  • 정수희
  • 승인 2021.01.23 08:00
  • 댓글 0

대기질 상태 확인, 고농도 미세먼지 대처
동대문구 간데메공원에 설치된 미세먼지 신호등
동대문구 간데메공원에 설치된 미세먼지 신호등

[시정일보 정수희 기자] 동대문구(구청장 유덕열)가 그린 뉴딜 사업의 일환으로, 실시간으로 미세먼지 농도를 알리는 ‘미세먼지 신호등(전광판)’을 공원, 학교, 도로변 등 23개소에 설치했다.

미세먼지 신호등은 가장 가까운 대기오염 측정망에서 측정된 정보를 실시간으로 전송받아, 파랑(좋음), 초록(보통), 노랑(나쁨), 빨강(매우나쁨) 4단계 색깔의 얼굴표정으로 LED화면에 표출한다.

구민들은 이를 통해 야외활동 시 미세먼지 상태를 쉽게 파악할 수 있고, 고농도 미세먼지에 신속하게 대처할 수 있다.

또한 미세먼지 신호등 화면에 오존지수, 감기지수 등도 함께 송출한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미세먼지 신호등을 통해 대기질 상태를 쉽게 확인할 수 있게 돼 구민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며, “구민들에게 계속해서 정확한 정보를 제공할 수 있도록 미세먼지 신호등 관리와 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