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대문, 신촌문화발전소
서대문, 신촌문화발전소
  • 문명혜
  • 승인 2021.03.24 11:14
  • 댓글 0

5월까지 ‘활자, 활짝’ 기획전

[시정일보 문명혜 기자] 서대문구(구청장 문석진)는 신촌문화발전소에서 ‘활자, 활짝’ 기획전을 5월30일까지 개최한다.

구는 사회적 거리두기 속의 시민들을 응원하기 위해 희망을 주제로 타이포그래피와 일러스트레이션 등 그래픽디자인 작품을 문화발전소 실내공간에 전시했다.

타이포그래피란, 활자의 서체나 글자 배치 등을 구성하고 표현하는 것을 말한다.

이번 전시에서는 청년 시각디자이너 김혜린, 스튜디오 한글, 유한솔, 조중현, 파이카의 개성과 상상력 넘치는 작품들을 감상할 수 있다.

작품들은 의성어와 의태어를 활용해 일상의 즐거움을 나타내고, 평화와 행복의 메시지로 코로나 시대를 이겨내는 희망을 전한다.

전시 기간중 매주 월요일과 공휴일을 제외하고 오전 10시부터 오후 7시까지 누구나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특히 구는 전시 공간을 ‘워킹 스루 갤러리’로 꾸며 건물 바깥에서도 유리 외벽을 통해 내부에 설치된 작품을 감상할 수 있도록 했다.

전시가 열리는 신촌문화발전소는 2018년 6월 개관이래 청년 문화예술인의 다양한 기획, 창작, 발표를 지원하는 복합 문화공간으로 자리매김해 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