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랑구, '예비부부교실' 15쌍 선착순 모집
중랑구, '예비부부교실' 15쌍 선착순 모집
  • 이윤수
  • 승인 2021.09.15 12:25
  • 댓글 0

중랑구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예비부부교실 홍보 포스터
중랑구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예비부부교실 홍보 포스터

[시정일보] 중랑구(구청장 류경기)가 행복한 결혼생활을 꿈꾸는 예비부부를 위한 시간을 마련했다. 구는 2021 서울가족학교 예비부부교실에 참석할 커플 15쌍을 모집한다. 
 
이번 프로그램은 중랑구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서 운영하는 것으로, 예비부부가 서로를 이해하고 체계적인 결혼 준비를 할 수 있도록 구성됐다. 결혼을 앞두고 있거나 결혼에 관심이 있으며 거주지나 직장 등이 서울인 커플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교육은 10월16일과 23일 총 이틀간 줌을 활용한 온라인 교육으로 진행된다. 먼저 16일에는 △성격유형 검사를 통해 서로의 차이 이해하기 △커플 대화법 △예비부부 성교육, 23일에는 △결혼준비 체크리스트 △결혼 설계방법 및 재무관리 △네온사인캔 만들기를 진행한다. 
 
센터는 현재 부부교실에 참여할 커플 15쌍을 선착순으로 모집하고 있다. 전화(435-4142) 또는 센터 홈페이지에서 QR코드를 스캔해 신청할 수 있다. 참가비는 모두 무료이며 워크북과 활동키트가 제공된다. 
 
류경기 중랑구청장은 “결혼에 앞서 서로의 차이와 앞으로 함께할 미래에 대해 진지하게 고민해보는 시간이 필요하다”라며, “부부간 소통부터 경제관리까지 꼭 필요한 내용으로 구성된 이번 교육을 통해 예비부부의 행복한 첫걸음을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