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대문구, 재활용품 수집 노인에 방한용품 지원
서대문구, 재활용품 수집 노인에 방한용품 지원
  • 문명혜
  • 승인 2021.11.30 13:01
  • 댓글 0

111명 대상 안전교육 실시, 방문간호사가 혈압ㆍ혈당 측정도
서대문구가 겨울철을 앞두고 재활용품 수집 노인들에게 전달한 방한ㆍ안전용품.
서대문구가 겨울철을 앞두고 재활용품 수집 노인들에게 전달한 방한ㆍ안전용품.

 

[시정일보 문명혜 기자] 서대문구(구청장 문석진)가 폐지, 고철 등 재활용품을 수집하는 관내 저소득 노인들의 안전을 위해 최근 방한 및 안전용품을 전달하고 관련 교육을 실시했다.

구는 111명의 노인들에게 방한화, 방한모자, 빛 반사 스티커, 반코팅 장갑, 마스크 등을 지급했다.

또한 교통사고 예방, 눈길 미끄럼 방지, 체온 유지 등 안전 수칙이 담긴 자료를 배부하고 교육도 진행했다.

물품 배부와 교육은 관내 14개 동별로 이뤄졌으며, 교육 후 각 동주민센터 방문간호사들이 노인들의 혈압과 혈당을 측정하고 건강 상담도 실시했다.

구는 안전사고에 노출되기 쉬운 재활용품 수집 노인들을 지원하기 위해 2017년 10월 <서대문구 노인복지증진에 관한 조례>를 개정하고 매년 천만원 이상의 예산을 편성해 이같은 사업을 이어 오고 있다.

문석진 서대문구청장은 “어르신들이 주로 야간이나 새벽에 재활용품 수집을 하시는데 지원 물품이 기온이 내려가는 겨울철 안전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