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다문화가정자녀의 건강한 적응 돕는다
고양시, 다문화가정자녀의 건강한 적응 돕는다
  • 서영섭
  • 승인 2022.05.17 15:33
  • 댓글 0

상담 및 진로교육 프로그램 '다가감' 신규운영

[시정일보] 고양시가 다문화가정자녀의 건강한 성장을 돕기 위한 사업을 다양화하고 방문교육서비스 대상자를 확대한다.

작년 11월 기준 시에 거주하는 다문화자녀는 3785명으로 이중 50%는 만 7세~만 18세 사이의 아동‧청소년이다. 특히 초등학교에 재학중인 자녀는 1360명이며 이는 전체 외국인 주민의 약 15%이다.

다문화가정자녀에게 나타나는 학업능력 저하, 학업동기 결여, 소극적인 또래관계로 인한 관계형성의 어려움은 학교생활 부적응이나 방황의 원인이 되고 있으며 사회부적응으로도 이어지고 있다.

이에 시는 다문화가족의 학령기 자녀들의 건강한 적응을 위해 다문화가족지원센터 프로그램과 대상자를 확대하기로 했다.

시는 상시 프로그램으로 학령기 전후 및 초등학생 아동을 위한 △언어발달교육 △방문교육(자녀생활서비스) △취학준비 학습지원 △꿈나무역사놀이터(박물관 견학) △무지개리틀야구단 등을 운영하고 있다.

올해는 청소년 전문상담사를 통해 개인 및 집단상담, 진로취업 컨설팅 연계 등을 통해 정서지원과 학교적응 지원을 하고 있다.

또한 코로나19로 인한 기초학력 손실을 보강하기 위해 ‘다잇다멘토링’을, 초등학교 학령기 전후 아동의 학습 지원을 위해 ‘다배움’ 사업을 운영하고 있으며 올해는 다문화가족 상담 및 진로 교육 프로그램 ‘다가감’을 신규 운영한다.

시 관계자는 “다문화가족 자녀는 여느 아이와 같이 고양시를 이끌어갈 중요한 미래 인재”이라며 “아이들이 건강한 성인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