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림1구역 신속통합기획 심의 통과 환영”
“신림1구역 신속통합기획 심의 통과 환영”
  • 문명혜
  • 승인 2022.07.13 10:43
  • 댓글 0

임만균 의원, “열악한 시설로 주거환경개선 시급”
임만균 의원
임만균 의원

 

[시정일보 문명혜 기자] 서울시의회 임만균 의원(더민주당ㆍ관악3)이 관악 신림1구역이 서울시 신속통합기획 심의를 통과한 것과 관련, 적극 환영하고 나섰다.

‘신림1구역’은 신림선 서울대벤처타운역 역세권에 위치한 대규모 단지이자, 지난 2006년 재정비촉진지구 지정 이후 지역내 갈등과 무허가 건축물 등 문제로 추진이 지연됐던 곳으로, 이번 신속통합기획 심의 통과에 따라 높이 29층, 총 4104세대(공공주택 616세대) 대규모 아파트 단지로 탈바꿈될 예정이다.

임만균 의원은 “이 지역은 노후된 저층주거지가 밀집해 있고, 무허가 건축물 등 열악한 시설로 지역주민들의 주거환경개선이 시급한 곳”이라면서 “향후 건축심의나 교통ㆍ환경심의 등 인가과정에서 사업이 지연되지 않도록 지역주민의 의견을 경청하고, 행정적 뒷받침을 아끼지 말아야 한다”며 서울시의 적극적인 역할을 주문했다.

그러면서 “주민들의 목소리를 반영한 신림1구역 정비사업이 조속히 진행돼 지역활성화를 견인할 수 있도록 지역구 시의원으로서 주민들과 관계부서 간 적극적인 소통을 이어 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