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속가능한 미래, 중랑 ESG’ 구현 위한 민ㆍ관 소통
‘지속가능한 미래, 중랑 ESG’ 구현 위한 민ㆍ관 소통
  • 신일영
  • 승인 2023.07.07 09:32
  • 댓글 0

2023 중랑비전 원탁회의 개최, 5대 키워드 제시
류경기 중랑구청장이 6일 2023 중랑비전 원탁회의에서 인사말을 전하고 있다.

[시정일보 신일영 기자] 중랑구(구청장 류경기)가 지난 6일 중랑문화체육관에서 구민 120여명과 함께 ‘2023 중랑비전 원탁회의’를 열었다.

올해로 여섯 번째를 맞은 중랑비전 원탁회의는 각계각층의 주민들이 모여 정책 아이디어를 나누는 자리로, 지역의 미래발전을 구민들과 토론하며 창의적이고 참신한 의견을 수렴하는 소통의 장이다.

이날 회의에서는 ‘중랑의 미래를 구민과 그리다’를 주제로 민선8기 1년간의 성과와 미래비전을 공유하고, 지속가능발전 도시 중랑으로 도약하기 위한 ESG 핵심가치와 실천사항들을 주민들과 함께 고민했다.

주민들은 환경, 사회, 경제, 거버넌스의 4개 분야별로 20년 후 미래세대가 살아갈 지속가능발전 도시 중랑이 지켜내야 할 비전에 대해 토론하고, 핵심가치 키워드로 ‘환경’, ‘일자리’, ‘협치’, ‘행복’, ‘안전’ 등을 제시했다.

또한, 중랑형 ESG 추진을 위해 개인과 민ㆍ관이 실천해야 할 사항에 대해 토론하고 결과를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개인과 민간 분야에서의 주요 실천사항은 △플라스틱, 일회용품 사용 줄이기 △지속적인 자원봉사 활동 △지속적인 환경 캠페인 △기업의 친환경 정책 수립 등 다양한 의견이 나왔다.

특히 관이 해야 할 주요 실천사항으로는 △자원절약 및 자원순환 교육ㆍ홍보 △취약계층 복지 발굴 지원 △불평등 해소 노력 △민ㆍ관협치 확대 등이 주요 내용으로 논의됐다.

류경기 중랑구청장은 “오늘 원탁회의는 중랑구만의 ESG 정책을 만들어 가기 위한 첫걸음으로 ESG 행정의 가치와 필요성을 다 함께 공유할 수 있는 자리가 됐다”며 “중랑구가 다음 세대에도 계속 행복하고 살기 좋은 도시를 물려줄 수 있도록 ESG 행정을 적극 추진해나가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