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진구, 하천변에 CCTV와 원격차단장치 설치
광진구, 하천변에 CCTV와 원격차단장치 설치
  • 전주영
  • 승인 2023.07.13 16:56
  • 댓글 0

중랑천, 한강에 하천 사고 예방시설 설치
이상 발생 즉시 현장확인 및 원격차단시설 작동!
광진구가 여름철 폭우로 인한 하천 고립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하천변에 CCTV와 원격차단시스템을 설치했다.

 

[시정일보 전주영 기자] 광진구(구청장 김경호)가 여름철 폭우로 인한 하천 고립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하천변에 CCTV와 원격차단시스템을 설치했다.

지구온난화에 따라 돌발성 집중호우로 인한 하천 수위 상승이 빈번해짐에 따라 중랑천과 한강에 재난관리 CCTV 12대와 원격차단시설 및 감시장치를 2대 설치했다. 하천 수위가 적정선을 초과할 경우 하천 주변에 거주하거나 머물고 있는 주민을 신속하게 대피토록 하기 위함이다.

CCTV는 재난대책상황실과 24시간 연계돼 실시간 감시체계를 구축하고 원격차단시설 및 감시장치는 폭우로 침수가 예상될 때 하천 출입을 통제하는 시설이다.

구청 재난대책상황실에서 CCTV로 실시간 모니터링하면서 고립사고 등의 우려가 있어 위험상황으로 판단하면 원격으로 차단기를 조종해 출입을 통제한다.

구는 총 사업비 2억7000만원을 들여 중랑천에 CCTV 8대, 광진정보도서관 앞에 4대를 설치했고, 광남고등학교 앞과, 강변나들목에 원격차단시설과 감시장치를 각각 1대씩 설치했다.

김경호 구청장은 “구민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할 것”이라며 “집중호우에 철저히 대비해 사고를 예방하고 구민의 생명과 재산보호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