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산구, 제30회 구민대상 후보자 접수
용산구, 제30회 구민대상 후보자 접수
  • 양대규
  • 승인 2023.07.24 12:21
  • 댓글 0

△선행봉사상 △모범가족상 등 9개 부문
‘제30회 용산구민대상’ 후보자 추천 홍보포스터
‘제30회 용산구민대상’ 후보자 추천 홍보포스터

[시정일보 양대규 기자] 용산구(구청장 박희영)는 내달 18일까지 ‘제30회 용산구민대상’ 후보자 추천을 받는다.

평소 지역사랑을 몸소 실천하는 자랑스러운 용산인을 발굴해 구민에 귀감이 되도록 하려는 취지다.

추천 부문은 △선행봉사상 △모범가족상 △문화예술상 △생활체육진흥상 △지역발전상 △환경보호상 △교육발전상 △안전상 △특별상 등 9개 부문이다.

추천 대상은 용산구에 5년 이상 계속 거주한 구민으로서 각 부문에서 공적이 있는 개인이나 단체다. 단, 특별상 부문의 경우 거주지 제한이 없다.

후보자 추천은 내달 18일까지다. 주민 30명 이상이 연서한 서명부를 거주지 관할 동 주민센터에 제출하면 된다. 구청 부서(동)장, 관계단체 대표, 법인, 학교장, 구의원(2인 이상) 등도 추천 가능하다. 관련 서식은 구 홈페이지 공고 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구는 8~9월 공적내용 현지실사, 공적심사위원회 심사를 거쳐 부문별 1명 내외로 수상자를 선정할 계획이다.

시상식은 오는 10월 18일 ‘제30회 용산구민의 날’ 기념식에서 이뤄진다. 수상자 전원에게는 본인 얼굴이 조각된 상패와 ‘용산구민 명예의 전당’에 명패가 헌액된다.

박희영 용산구청장은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헌신적으로 봉사하며 끊임없이 노력하는 숨은 공로자들을 발굴해 시상하려고 한다”며 “구민들께서도 적극적인 관심을 가지고 추천해 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용산구민대상’은 1994년 처음 시상하기 시작해 지난해까지 구민 171명이 수상했다. 구는 용산아트홀 대극장 앞 로비에 역대 구민대상 수상자 이름을 모두 새긴 ‘용산구민 명예의 전당(높이 2.7m, 너비 7m)’을 설치하고, 키오스크를 통해 시상 내역, 사진 등 역대 수상자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용산구청 자치행정과(☎2199-6375) 또는 관할 동 주민센터로 문의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