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등포구, 대림2동에 첫 서울형 키즈카페 개관
영등포구, 대림2동에 첫 서울형 키즈카페 개관
  • 정칠석
  • 승인 2023.11.26 11:40
  • 댓글 0

놀이 기구, 역할 놀이, 미디어 기기 등 갖춰
돌봄 교사, 놀이돌봄 서비스도 제공

[시정일보] 영등포구(구청장 최호권)는 13일 대림2동에 영등포구의 첫 번째 ‘서울형 키즈카페 대림2동점’을 개관하고 본격적으로 운영한다.

최근 미세먼지로 인해 아이들과 함께 마음 편히 야외 활동을 하기도 어렵고 민간 키즈카페를 이용하려 해도 비싼 가격에 여간 부담스러운 것이 아니다.

이에 구는 아이들이 마음껏 뛰놀며 성장할 수 있도록 영등포 자이르네 아파트 상가 2층에 430㎡ 규모의 밝고 쾌적한 서울형 키즈카페를 조성했다.

운영 시간은 평일 화~토,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다. 이용 대상은 서울시에 거주하는 25개월 이상 미취학 유아이다. 아동 1인당 2시간씩 이용할 수 있으며 이용 요금은 3000원이다. 두 자녀 이상은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다자녀 혜택도 주어진다. 키즈카페 이용을 희망하는 경우 서울시 우리동네 키움포털을 통해 온라인 예약을 하면 된다.

내부 공간은 아이들이 자율적으로 놀이 활동을 할 수 있도록 트램펄린·징검다리·미끄럼틀·밴딩 탈출 등 다양한 놀이 기구가 가득한 ‘우당탕탕 놀자GO’, 마트·카페 등 역할 놀이를 해보는 ‘조물조물 놀자GO’, 미디어 기기를 활용한 그림 놀이 공간인 ‘알록달록 놀자GO’, 신나게 자동차 놀이를 체험할 수 있는 ‘요리조리 놀자GO’로 꾸며진다. 특히 구는 미래 지식산업의 흐름에 맞춰 코딩 로봇 프로그램도 마련해 아이들의 호기심과 흥미를 채워줄 것으로 기대한다.

또한 부모가 급한 일이 있거나 개인적 업무를 봐야할 때 보육 교사 자격을 갖춘 돌봄 교사가 놀이 돌봄 서비스도 제공할 계획이다. 부모는 안심하고 아이를 맡기고 업무를 볼 수 있으며, 잠시나마 육아의 부담에서 벗어나 휴식과 재충전의 시간도 가질 수 있다. 키즈카페는 놀이 기구 안전 점검과 실내 공기질 검사에서 합격 통보를 받았으며 내부 공간은 모두 친환경 소재와 방염 소재를 사용해 보다 안전한 실내 놀이 공간으로 조성됐다.

최호권 구청장은 “영등포구에 조성된 첫 번째 서울형 키즈카페가 아동의 건강한 성장을 지원하고 부모들의 양육 부담도 덜어드리길 기대하며 앞으로도 저출산 문제를 극복하고 아이와 부모 모두 행복한 일상을 보낼 수 있도록 아낌없는 지원을 다하겠다”라고 말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