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시의회, 정례회 기간 중 '현장 의정' 활동
구리시의회, 정례회 기간 중 '현장 의정' 활동
  • 서영섭
  • 승인 2023.12.02 17:00
  • 댓글 0

별내선 공사현장 등 6개 주요사업장 현장 확인
구리시의회(의장 권봉수)는 11월 27일 제331회 제2회 정례회 기간 중 별내선 공사 현장을 비롯한 6개 주요 사업장에 대한 현장 확인을 실시했다.
구리시의회(의장 권봉수)는 11월 27일 제331회 제2회 정례회 기간 중 별내선 공사 현장을 비롯한 6개 주요 사업장에 대한 현장 확인을 실시했다.

 

[시정일보] 구리시의회(의장 권봉수)는 11월27일 제331회 제2회 정례회 기간 중 별내선 공사 현장을 비롯한 6개 주요 사업장에 대한 현장 확인을 실시했다.

구리시의회 의원들은 △구리 갈매역세권 공공주택지구 조성 사업, △지하철 8호선(별내선) 별내역, △인창4리 도시재생 활성화 지역, △지하철 8호선(별내역) 구리역, △검배 문화 체육센터 건립 공사 현장, △지하철 8호선(별내선) 장자호수공원역 등 6개소의 현장을 찾아 사업담당자의 보고를 청취하고 공사장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한 관리를 주문했다.

특히, 지하철 8호선 별내선 구리지역 구간(별내역, 구리역, 장자호수공원역) 공사 현장을 방문해 역별로 꼼꼼한 점검을 하였다. 별내역은 구리시민이 역까지 도달하는 동선에서 불편함은 없는지, 자전거도로와 연결통로 등을 살폈다. 구리역은 환승대합실과 기존 경의중앙선의 연결통로가 안전한지, 환승센터 앞 공원이 잘 정비되어 접근성이 좋은지를 확인했다. 장자호수공원역은 작업 막바지로 마지막 에스컬레이터 연결까지 점검하며 지역주민과 인근 상가 상인들도 참석하여 의견을 공유하였다.

권봉수 구리시의회 의장은“지하철 8호선 별내선이 개통되면 구리에서 잠실까지 20분 이내로 이동할 수 있어 강남지역으로 출퇴근하는 구리 시민의 교통편의가 크게 개선될 것이다.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특히 유의하면서 내년 6월 개통에 차질이 없도록 힘써 달라”고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