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노란 횡단보도 및 옐로카펫 하반기 추가설치
강동구, 노란 횡단보도 및 옐로카펫 하반기 추가설치
  • 양대규
  • 승인 2023.12.07 22:08
  • 댓글 0

올해 총 35개소 완료, 어린이보호구역 시인성 강화...보수 필요한 3개 구역도 정비
강일초등학교 앞에 설치한 노란색 횡단보도
강일초등학교 앞에 설치한 노란색 횡단보도

[시정일보 양대규 기자] 강동구(구청장 이수희)는 관내 어린이보호구역 시인성 강화를 위해 노란 횡단보도와 옐로카펫을 설치했다고 7일 밝혔다.

노란 횡단보도는 기존의 하얀색 횡단보도를 노란색으로 표시한 시설물을, 옐로카펫은 어린이들이 횡단보도를 건너기 전 대기하는 보도공간을 노란색으로 표시한 시설물을 말한다. 두 시설 모두 운전자가 어린이보호구역임을 쉽게 인지할 수 있도록 시인성을 높여 교통사고를 미연에 예방하고 어린이들의 안전한 보행을 돕는 역할을 한다.

지난 7월 어린이보호구역 내 횡단보도를 노란색으로 설치하는 내용의 도로교통법 시행규칙이 개정·시행됨에 따라 구는 지난 11월 어린이보호구역 중 강일초등학교를 포함한 6개교 17개 횡단보도를 노란색으로 변경 설치했다.

구는 최근 3년간 어린이보호구역 내 보행자사고 발생지점을 고려해 강일초등학교, 강덕초등학교, 신암초등학교, 한산초등학교, 성내초등학교, 예꿈어린이집에 대해 노란 횡단보도를 우선 설치하였으며, 추후 노란 횡단보도 설치 사업을 확대할 계획이다.

아울러, 구는 올해 상반기 어린이보호구역 내 옐로카펫을 18개소 설치한 데 이어 하반기 17개소를 추가 설치하였다. 또한, 벽체 혹은 바닥면의 표면재가 벗겨져 보수가 필요한 옐로카펫 3개소에 대해서는 추가 정비했다.

윤희은 교통행정과장은 “강동구는 앞으로도 교통약자인 어린이와 운전자 모두의 안전을 위해 함께 노력하는 사회를 조성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교통안전시설을 확충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