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등포구, ‘요양보호가족 휴식제’ 굿 잡
영등포구, ‘요양보호가족 휴식제’ 굿 잡
  • 정칠석
  • 승인 2023.12.08 13:49
  • 댓글 0

올해 첫 사업 성과공유회 열고 우수사례 발표
지자체 최초 요양보호 특화시스템 구축 ‘주목’

[시정일보] 영등포구(구청장 최호권)는 24일 당산동 그랜드컨벤션센터에서 2023년 ‘요양보호가족 휴식제도 성과공유회’를 개최했다.

이날 성과공유회는 요양보호가족 돌봄봉사단(이하 ‘봉사단’), 유관기관 관계자 등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사업 추진 경과보고, 활동 영상 시청, 우수 사례 발표 4건, 동별 리더 위촉장 수여 등이 진행됐다.

올해부터 구는 전국 지방자치단체 최초로 ‘요양보호가족 휴식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요양보호가족 휴식제도는 독박 요양, 독박 간병 등의 부담을 짊어진 가족들에게 휴식을 제공하는 영등포구 특화 사업이다.

치매, 노인성 질환 등 상시 돌봄이 필요한 어르신 가정에 요양보호사 등 자원봉사자가 2인 1조로 방문해 말벗, 식사 보조, 산책, 병원 동행 등 틈새 돌봄 서비스를 제공한다.

올해 5월 봉사단 발대식을 시작으로 700여 명의 봉사 단원이 활동하고 있으며, 돌봄 서비스를 신청한 111명의 어르신에게 201건의 서비스를 제공해왔다.

그간의 주요 성과로는 전국 지방자치단체 최초로 요양보호 시스템 구축, 치매 어르신 돌봄가족 설문조사를 통한 수요자 중심의 복지 서비스 제공, 틈새 돌봄 서비스로 돌봄 가족이 휴식을 취할 수 있는 계기 마련 등 어르신 돌봄 환경 개선이 손꼽힌다.

내년에는 올해의 추진 성과와 개선 사항 등을 반영해 요양보호가족 휴식제도 종합계획 수립, 봉사단 조직화를 통한 동별 맞춤형 특화사업 추진, 사업홍보 강화를 통한 이용자 중심의 서비스 공급, 어르신 돌봄 현장에서 필요한 교육 등에 중점을 두고 운영할 예정이다.

또한 구는 해당 제도를 시행·평가 후 정부와 서울시 등에 건의해 전국으로 확산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는 영등포구로 인해 전국 어르신들이 혜택을 보게 되는 것으로, 이것이 ‘진정한 지방자치’를 실현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최호권 구청장은 “초고령화 사회에 대비해 치매, 노인성 질환 등 어르신을 돌보는 일은 개인을 넘어서 지역사회도 함께 노력해 나가야 하는 일”이라며 “요양보호가족 휴식제도는 구민들의 자발적인 봉사로 이뤄지는 만큼, 구민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동참을 부탁드린다. 내년에는 보다 많은 어르신들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아끼없는 지원을 다해 어르신과 함께 행복한 동행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