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산구, ‘데시앙아띠 어린이집’ 개원‧원아모집
용산구, ‘데시앙아띠 어린이집’ 개원‧원아모집
  • 전소정
  • 승인 2024.01.26 10:00
  • 댓글 0

효창동 용산데시앙포레아파트에 개원
2월15일 오전 10시~22일 오후 6시까지
임신육아종합포털 아이사랑 홈페이지 접수
용산구(구청장 박희영)가 오는 3월 데시앙아띠 국공립 어린이집 개원을 앞두고 다음 달 15일부터 원아를 모집한다. 입소대기 신청은 2월15일 오전 10시부터 22일 오후 6시까지 임신육아종합포털 아이사랑(www.childcare.go.kr)에서 가능하다. 

[시정일보 전소정 기자] 용산구(구청장 박희영)가 오는 3월 데시앙아띠 국공립 어린이집 개원을 앞두고 다음 달 15일부터 원아를 모집한다.

입소대기 신청은 2월15일 오전 10시부터 22일 오후 6시까지 임신육아종합포털 아이사랑(www.childcare.go.kr)에서 할 수 있다. 접수는 온라인만 가능하다.

용산데시앙포레 거주 영유아에게 정원 70%까지 우선권을 부여하며, 부족할 경우 단지 외에 통합 모집한다.

입소 대상자는 23일에 발표한다. 입소가 확정되면 3월 4일부터 등원할 수 있다.

데시앙아띠 어린이집은 정원 25명으로 △만 0세반 1개(총 3명) △만 1세반 2개(총 10명) △ 만 2세반 2개(총 12명) 등 5개 반을 운영할 예정이다.

구는 지난해 용산데시앙포레아파트 측과 국공립 어린이집 설치 협약을 체결하고 리모델링을 거쳐 개원을 앞두고 있다.

이름은 ‘데시앙아띠 어린이집’으로 효창동 용산데시앙포레아파트 단지 내에 위치해 있다.

‘아띠’는 ‘친한 친구’라는 의미의 흔히 쓰는 말으로, 아이들에게 친구처럼 친근하게 다가가고자 하는 의미를 담았다.

박희영 용산구청장은 “새로운 국공립 어린이집을 개원해 젊은 부부들에게 작은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며 “자라나는 아이들이 훌륭한 보육 환경을 누릴 수 있도록 운영 관리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용산구 내 가정·민간·국공립 등 어린이집을 총 101개소가 위치하고 있다. 이 중 국공립 어린이집은 37개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