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산구, ‘무역마스터 글로벌 전문가’ 육성 과정 모집
용산구, ‘무역마스터 글로벌 전문가’ 육성 과정 모집
  • 전소정
  • 승인 2024.02.15 09:22
  • 댓글 0

청년 대상 해외마케팅 전문인력 교육비 전액 지원
3월3일까지 협회 홈페이지서 신청…취업 연계까지
용산구(구청장 박희영)가 한국무역협회와 함께 '2024년 무역마스터 글로벌 전문가 육성사업'을 추진한다.

[시정일보 전소정 기자] 용산구(구청장 박희영)가 한국무역협회와 함께 '2024년 무역마스터 글로벌 전문가 육성사업'을 추진한다.

지역 청년들을 해외 마케팅 전문인력으로 육성해 국‧내외 우수기업으로 취업할 수 있도록 교육비 전액을 일자리기금으로 지원한다.

구는 현장에 즉시 투입할 수 있는 실무형 무역 전문인력을 목표로 ‘무역마스터 글로벌 전문가’ 육성 과정을 연 2회 운영하며, 교육 수료 후에는 1:1 취업 상담 등 취업 연계를 적극 지원할 방침이다.

제45기 무역마스터 과정은 오는 3월25일부터 5개월 간 총 400시간 동안 강남 코엑스 한국무역협회 무역아카데미에서 진행된다.

교육내용은 △무역이론 △해외 마케팅 실습 △비즈니스 영어 △취업교육 등이며, 정규 2·4년제 대학교 재학생과 졸업생을 대상으로 실시한다. 3월3일까지 무역아카데미 홈페이지(https://newtradecampus.kita.net)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하반기 교육은 9월 중 운영할 예정이다.

사업 담당자는 “올해는 해외 마케팅에 필요한 무역실무와 외국어 등 실제 현장에서 필요로 하는 실무교육을 한층 더 강화했다”며 “교육을 마치면 무역업체에서 즉시 업무를 수행할 수 있을 정도의 역량을 갖출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1995년부터 시행된 무역마스터 과정은 제조·무역·물류 관련 기업으로 취업 연계가 가능하며, 무역실무에 중점을 둔 무역분야 전문인력 육성교육으로 알려져 있다. 실제로도 대기업, 공사, 외국계 기업 등 다양한 무역업체에 95% 이상의 취업률을 나타낸 바 있는 과정이다.

박희영 용산구청장은 “글로벌 경기침체로 취업난이 지속되는 상황에서 우리구 청년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주고자 취업과 연계한 교육을 지속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구가 사회에 첫발을 내딛는 청년들의 든든한 버팀목이 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