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농식품 가공류 수출 확대 박차
인천시, 농식품 가공류 수출 확대 박차
  • 강수만
  • 승인 2024.03.30 17:17
  • 댓글 0

작년 이어 강화섬쌀, 농식품 가공류 캐나다 수출
세계한인비즈니스대회 참가 등 해외진출 확대 노력

[시정일보] 인천시가 지역 농산물뿐만 아니라 농식품 가공류까지 수출을 확대하면서 해외시장 개척 사업을 적극 추진한다.

지난 2022년 10월, 강화군·갤러리아 KFT(캐나다 토론토 유통물류업체)와 3자 간 지역 농산물 캐나다 수출협약을 체결한 인천시는 현재까지 6회에 걸쳐 강화섬 쌀 총 110톤을 캐나다에 수출했다.

수출된 강화섬 쌀이 토론토 현지 마켓에서 교민들과 현지인들에게 호응을 얻자, 수출 품목을 확대했다.

지난 3월12일 강화섬 쌀 20톤이 캐나다로 향하기 위한 선적을 마쳤으며 29일에는 35개 품목의 농식품 가공류가 캐나다 수출 채비를 한다.

이 밖에도 인천시는 인천 농식품 해외시장 개척 등 판로 확대를 위해 재외동포청이 주관하는 2024년 국내 개최 세계한인비즈니스대회에 참가해 인천 농식품 수출기업과 세계 한상바이어와의 네트워크 강화와 인천의 중소 농식품 기업의 해외진출 기회 확대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적극 노력해 나갈 계획이다.

박찬훈 인천시 경제산업본부장은 “많은 분들의 노력 덕분에 강화섬 쌀뿐만 아니라 우리 인천에서 생산한 우수 농식품까지 수출하게 되어 뜻깊게 생각하고, 이번 수출을 계기로 캐나다에서 인천의 농식품이 좋은 반응을 얻기를 희망한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농가공품이 수출될 수 있도록 노력하는 것은 물론, 인천형 농식품 수출선도조직 육성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