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부평구, 직원 개인정보 '비공개 전환' 추진
인천 부평구, 직원 개인정보 '비공개 전환' 추진
  • 강수만
  • 승인 2024.04.08 17:33
  • 댓글 0

악성민원 직원 보호, 안전한 근무환경 조성

[시정일보] 인천 부평구(구청장 차준택)는 5일 일부 악성 민원인으로부터 직원들을 보호하고, 안전한 근무환경 조성을 위해 현재 공개되고 있는 구 누리집 내 직원실명을 비공개로 전환한다고 밝혔다.

구청 각 부서 및 동 행정복지센터 입구에 부착되어 있는 직원 현황판과 민원실 민원창구 명찰도 함께 정비할 계획이다.

구는 현재 민원인의 폭언·폭행 등 비상상황 발생 시 즉시 대응할 수 있도록 민원실 내 비상대응팀을 구성, 운영 중에 있다. 올해는 폭언폭행 등을 가상한 민원대응 모의훈련을 동 행정복지센터까지 확대 실시하기로 했다.

이번 조치는 최근 악성 민원인의 사이버불링으로 공무원 사망사건 등이 발생하며, 공무원 개인정보에 대한 보호 필요성이 대두됨에 따라 진행됐다.

구 관계자는 “최근 증가하고 있는 악성, 특이, 반복민원 등으로 직원들의 고충이 심화되고 있다”며 “공직자가 안심하고 근무할 수 있는 환경이 조성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