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부평구, 2024년 고향사랑기금 사업 3건 선정
인천 부평구, 2024년 고향사랑기금 사업 3건 선정
  • 강수만
  • 승인 2024.04.18 16:49
  • 댓글 0

1억100만원 모금...청소년 ‘쉼&노리’ 공간 조성, 장애 아동·청소년 성인권 교육, 드림이는 시간여행자

[시정일보] 인천 부평구(구청장 차준택)는 지난 15일 고향사랑기금운용심의위원회를 열고 ‘2024년도 고향사랑기금 사업’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고향사랑기금 사업’은 고향사랑기부제로 모금한 기부금을 재원으로 사용하는 사업으로, 구는 지난해 고향사랑기부제를 통해 1억100만원을 모금했다.

이날 심의회에는 심의위원장인 윤백진 부구청장과 고향사랑기부금에 관한 전문지식을 가진 민간 위원 등 위원 6명이 참석한 가운데, 총 3건의 사업(△청소년 ‘쉼&노리’ 공간 조성 △장애 아동·청소년 성인권 교육 △드림이는 시간여행자(역사 문화 탐방))이 선정됐다.

‘청소년 쉼&노리 공간 조성’은 청소년이 안전하게 쉴 수 있는 쉼터를 조성하고 진로 활동 프로그램을 운영해 청소년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게 지원하는 사업이다.

‘장애 아동·청소년 성인권 교육’은 맞춤형 교육을 통해 장애 아동들의 성적 권리가 보장되는 문화 형성에 기여하는 사업이며, ‘드림이는 시간여행자(역사 문화 탐방)’는 사회적 취약계층 아동들에게 다양한 체험 활동 기회를 제공하여 올바른 역사관 형성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되는 사업이다.

심의위원장인 윤백진 부구청장은 “부평구를 응원하는 마음으로 기부해주신 기부금이 의미있는 사업에 사용될 수 있도록 기부자와 지역주민 모두가 공감하고 신뢰할 수 있는 사업을 선정하기 위해 노력했다” 며 “앞으로도 고향사랑기금사업을 통해 주민의 복리증진 및 지역발전에 기여하고 아울러 기금이 투명하게 운용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구는 사업 선정에 앞서 부서 수요 조사, 선호도 설문조사를 실시해 기부자와 지역주민의 공감을 얻고 주민복리 증진에 기여할 수 있는 사업을 발굴하고자 노력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