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훈청 기고 /일상 속 살아있는 보훈, 모두의 보훈
보훈청 기고 /일상 속 살아있는 보훈, 모두의 보훈
  • 서울지방보훈청 보상과 김현정
  • 승인 2024.06.27 13:35
  • 댓글 0

서울지방보훈청 보상과 김현정
서울지방보훈청 보상과 김현정
서울지방보훈청 보상과 김현정

[시정일보] 올해 호국보훈의 달 주제는 보훈이 일상 속 살아있는 문화로 정착하기를 바라는 의지를 담아 ‘일상 속 살아있는 보훈, 모두의 보훈’으로 선정했다. 국가를 위해 헌신한 영웅들에 대한 ‘기억과 감사’, 일상 속 살아있는 보훈을 실천하는 ‘보훈문화 확산’, 보훈의 가치를 통해 미래세대의 국가정체성을 확립하는 ‘미래세대 전승’ 등 세 가지 추진 방향으로 하여 일상에서 보훈문화를 체험해 국가와 국민을 위해 희생·헌신한 국가유공자를 비롯한 제복 근무자 등이 범국민적으로 예우받고 존중받는 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다양한 행사를 추진한다.

올해 제69회 현충일 추념식에서는 ‘대한민국을 지켜낸 당신의 희생을 기억합니다’라는 주제로 순국선열과 호국영령뿐만 아니라 국군장병·경찰관·소방관 등 국민 일상 속 안전을 위해 헌신한 모든 이들을 기억하고 예우한다는 메시지를 전달했다.

대구 엑스코에서 열린 6·25전쟁 제74주년 행사는 역대 처음으로 6·25전쟁 초기 낙동강 전투의 주 무대인 대구에서 개최했다는 데 그 의미를 더했다.

지난 6월8일과 9일 보훈과 문화를 융합한 제1회 코리아 메모리얼 페스타를 개최하고, 기억과 감사의 메시지를 담은 케이-팝 공연을 비롯해 더본코리아 백종원 대표의 보훈과 음식문화를 결합한 독창적인 먹거리 소개와 국민 참여형 먹거리시장도 운영하는 등 국가유공자와 지역주민, 미래세대가 어우러져 보훈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보훈 문화행사도 전국적으로 연다.

아울러 서울지방보훈청에서도 호국보훈의 달 분위기 조성과 일상 속 보훈문화 확산을 위해 해태제과와 협업해 오예스의 포장에 보훈캐릭터 ‘보보'와 호국보훈의달 슬로건인 ‘일상 속 살아있는 보훈, 모두의 보훈' 문구를 더한 ‘호국보훈 에디션'을 출시하고, 수익금의 일부는 국가유공자의 복지 향상을 위해 기부될 예정이다. 이러한 행사들을 통해 국가유공자를 비롯한 제복근무자분들의 희생과 헌신 덕분에 오늘의 자유와 번영된 대한민국이 있음을 우리는 항상 기억하고 이를 실천하는 보훈이 국민의 일상 속에서 살아 숨 쉴 때 비로소 그 가치가 빛나는 만큼 올해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국민에게 더 친근하게 다가가는 ‘일상 속 살아있는 보훈, 모두의 보훈’이 될 수 있도록 힘써본다.

(서울지방보훈청 보상과 김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