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천구, 전 직원 ‘사랑의 헌혈’
양천구, 전 직원 ‘사랑의 헌혈’
  • 정칠석 기자
  • 승인 2009.11.12 13:46
  • 댓글 0

신종플루 확산으로 수혈용 혈액보유량 급감

양천구는 10일 구청 대강당에서 많은 구청 직원들이 참여한 가운데 신종인플루엔자 확산에 따른 긴급 헌혈 행사를 실시했다.

 

 특히 이날 헌혈로 발급 받은 헌혈증과 직원들이 기존에 소지하고 있던 헌혈증을 모아 가정형편이 어려운 만 18세 이하의 백혈병 환자의 치료비와 수술비를 보조하는 (사)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에 기증해 생명사랑과 희망 나눔을 실천한다. 양천구는 가족의 달인 지난 5월13일에도 사랑의 헌혈을 실시, 240여명의 직원들이 참여한 바 있다.

 생명은 그 어떤 가치로도 대치할 수 없는 숭고한 가치임에 틀림없다. 특히 양천구는 전국 자치단체 최초로 사랑의 장기기증 운동을 실시, 사랑의 장기기증운동본부와 함께 장기기증운동을 체계적으로 추진해오고 있다. 지금까지 참여한 인원은 모두 무려 6242명! 소중한 생명을 살리는 양천구의 고귀한 행보는 앞으로도 계속 될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