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정일보/ 영등포구 ‘多하나’ 공동육아나눔터 새단장
시정일보/ 영등포구 ‘多하나’ 공동육아나눔터 새단장
  • 정칠석
  • 승인 2017.12.07 15: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사회 상생기부 4천만원 시설 보수

[시정일보 정칠석 기자] 영등포구(구청장 조길형)는 영등포구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 내 공동육아나눔터 리모델링을 완료하고 30일 오픈했다.

공동육아나눔터는 부모들이 육아 정보를 공유하며 아이를 함께 돌보는 공간으로 2016년부터 운영해 왔다. 구는 다문화가족이 증가함에 따라 공동육아나눔터를 확대 운영하고자「多함께 하는 공동육아나눔터 ‘多하나’」사업을 추진, 2017년도 한국마사회 상생기부금 지원 사업에 선정돼 기부금 4천만 원을 지원받았다.

한국마사회는 경마수익금 사회 환원을 통한 지역상생과 공익적 역할을 수행하기 위해 지역주민 숙원사업을 발굴?지원하고 있다.

구는 이 지원금으로 공동육아나눔터를 새 단장하며 다문화가족과 비다문화가족 간 육아정보를 공유하고 가족교류를 확대할 수 있는 공간으로 탈바꿈시켰다.

에어컨, 조명 등 시설 개보수는 물론 벽면에 책, 장난감을 위한 수납공간 등을 추가해 내부 인테리어를 전면 교체했다.

아이들을 위한 친환경 놀이 공간으로 조성함으로써 부모와 함께 상시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도 운영한다. 주 2회 토탈공예,  미술치료, 주산아 놀자 등 다양한 체험활동을 지원하고 자녀양육 부담을 감소시키기 위해 1:1 양육코칭, 품앗이 등을 진행한다.

조길형 구청장은 “다문화가족을 이웃으로 인지하고 함께 더불어 사는 것이 사회통합의 지름길”이라며, “아이와 부모 모두 가족 간 교류를 통해 공동체 문화를 형성할 수 있도록 공동육아나눔터를 확대 운영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