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파구, 2018년 생생문화재 ‘백제 한여름 밤의 꿈’
송파구, 2018년 생생문화재 ‘백제 한여름 밤의 꿈’
  • 송이헌
  • 승인 2018.08.16 1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일~19일 풍납백제문화공원서 한성백제 테마로 공연과 체험활동 진행

 

[시정일보]송파구(구청장 박성수)18()19() 양일 간 풍납백제문화공원에서 ‘2018 생생문화재, 백제 한여름 밤의 꿈을 진행한다.

생생문화재는 문화유산 활용이 최고의 보존이라는 가치 아래 대중에게 다양한 문화재 콘텐츠를 제공해 문화재에 생기를 불어넣는 사업이다.

한성백제의 유적을 품고 있는 송파구는 백제건국, 문화, 왕의 업적 등을 모티브로 역사적 상상력을 자극하는 일련의 프로그램을 4월부터 11월까지 진행하고 있다.

풍납동토성, 몽촌토성, 석촌동 고분군 일대에서 운영되는 7개의 체험 프로그램 중 풍납동에서는 백제 한여름 밤의 꿈이라는 주제로 오전 11시부터 오후 6시까지 공연과 체험부스가 운영된다.

먼저 공연마당은 18일 오후 4, 19일 오후 3시에 시작되며 약 100분간 풍성한 볼거리를 선사한다. 백제 악사들의 연주, 백제 광대들의 전통서커스, 백제 귀족의 무중력 퍼포먼스, 움직이는 투명인간 퍼포먼스 등 온가족이 즐길 수 있는 공연이 준비돼 있다.

체험부스는 백제마을을 테마로 직공마을- 베틀짜기, 도공마을 백제토기 빚기, 근초고왕의 후예- 활쏘기 체험, 한성백제 자석큐브 만들기, 백제의상 체험 등이 진행된다.

주민 누구나 풍납백제문화공원 일대에서 펼쳐지는 공연과 체험프로그램을 즐길 수 있으며, 일부 체험은 유료로 참여할 수 있다.

박성수 송파구청장은 백제 왕도가 시작된 바람들마을에서 한성백제 문화유산의 가치를 되새기고 가족과 이웃이 함께 어우러지는 한 여름의 축제를 즐기기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