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일 서울고척돔서 '러시아 그라시아스콘서트'
14일 서울고척돔서 '러시아 그라시아스콘서트'
  • 서영섭
  • 승인 2019.07.05 17: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통 클래식부터 한국가곡, 비틀즈에 알라딘 OST까지 '풍성'

[시정일보] 러시아 최고의 '그라시아스합창단'이 오는 14일 서울고척스카이돔에서 여름밤을 아름답게 수놓을 콘서트를 선사한다.

이번 공연은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 국립음악원의 음악가들이 연주하는 각 분야의 수준 높은 클래식과 그라시아스합창단이 부르는 아름다운 가곡과 명곡 등 친근하고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러시아 공훈예술가인 보리스 아발랸, 러시아 볼고그라드 라흐마니노프 공쿠르 1등상을 수상한 피아니스트 미하일 베네딕토프, 야샤 하이페츠 국제 바이올린 콩쿠르 최고 연주자상을 수상한 칭기스 오스마노프 등 세계 유수 국제 콩쿠르에서 최고상을 수상하며, 오랜 경력으로 입지를 다져 온 음악가들이 출연한다.

아름다운 한국가곡 '내 마음은 호수요', '시소타기'와 리스트의 '헝가리 랩소디', 비틀즈의 'Yesterday', 영화 알라딘의 주제곡 'A Whole new world', 라흐마니노프의 '파가니니 주제에 의한 광시곡', 베르디의 오페라 '히브리 노예들의 합창', 푸치니의 투란도트 아리아인 '네순 도르마'까지 아름다운 명곡들을 감상할 수 있다.

그라시아스합창단은 2015 독일 마르크트오버도르프 국제합창제에서 최고상 및 특별상, 2014 이탈리아 리바델가르다 국제합창대회 대상, 스위스 몽트뢰 국제합창제 1등상을 수상하며 세계적으로 실력을 인정받은 바 있다.

‘2019그라시아스콘서트’는 14일 서울고척스카이돔뿐 아니라 7일 부산해운대해수욕장특설무대, 17일 대구육상진흥센터, 18일 인천남동체육관 등 전국4개의 대도시에서 진행된다.

국제청소년연합이 주최하고 그라시아스합창단이 주관한 이번 콘서트에는 국제청소년연합이 진행하는 ‘2019 월드문화캠프’와 함께 하며 60여 개국 4000여 명의 대학생 및 청소년 지도자들이 참석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